기름값 폭등, 안전 운임제 전면 확대하라···하이트진로에 성난 화물 운송 기사들
상태바
기름값 폭등, 안전 운임제 전면 확대하라···하이트진로에 성난 화물 운송 기사들
  • 송석원 기자  ssw6936@joongang.net
  • 승인 2022.05.22 12: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송료에 성난 이천 하이트진로 화물차 운송 기사들이 기름값에 걸맞는 안전운임제를 시행하라며 집회에 나섰다. (사진=송석원 기자)
하이트진로 화물차 운송노조 약 40여명은 22일 오전 10시부터 이천시 부발읍 하이트진로 이천 공장 정문 앞에서 기름값에 걸맞은 안전 운임제를 시행하라며 집회를 하고 있다. (사진=송석원 기자)

운송료에 성난 이천 하이트진로 화물차 운송 기사들이 기름값에 걸맞은 안전 운임제를 시행하라며 집회에 나섰다.

하이트진로 화물차 운송노조 약 40여명은 22일 오전 10시부터 이천시 부발읍 하이트진로 이천 공장 정문 앞에서 "노예계약 해지하라" "운반비 똥 보다 못하다" "이럴 수가 운송료 개떡" "전국 최저 운송료 여기 있네" 등을 외치며 집회를 이어가고 있다.

이들은 "요소수 대란 기름값 폭등 등 이제는 안전 운임 제가 대안"이라며 "안전 운임제를 전면 확대하라"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터프현 2022-05-24 16:29:33
비싼기름값에 다들 힘드시겠어요..파업지지합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자수첩] 유나양의 죽음, 일가족 극단적 선택이 아니라 ‘자녀살해’
  • 복숭아를 먹으면 예뻐진다
  • 화성시, 이주배경 아동 청소년들 ‘편의점서 손쉽게 도시락 지원받아요’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3일, 목)···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 최대 12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7일, 월)···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화)···‘최대 150㎜’ 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