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만8130명···위중증 환자 274명·사망자 40명
상태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만8130명···위중증 환자 274명·사망자 40명
  • 강상준 기자  sjkang14@naver.com
  • 승인 2022.05.19 09: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9일 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2만8115명, 해외유입 사례 15명 포함 2만8130명이 확인돼 지금까지 총 누적 확진자 수는 1788만9849명이라고 밝혔다. (CG=중앙신문)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9일 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2만8115명, 해외유입 사례 15명 포함 2만8130명이 확인돼 지금까지 총 누적 확진자 수는 1788만9849명이라고 밝혔다. (CG=중앙신문)

국내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28130명으로 집계됐다. 재원중 위중증 환자는 274, 사망자는 40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23842명에 이른다. 치명률은 0.13%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9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28115, 해외유입 사례 15명 포함 28130명이 확인돼 지금까지 총 누적 확진자 수는 17889849명이라고 밝혔다.

1차 예방접종을 실시한 사람은 총 45046232명으로 전국민의 87.8%이다. 이 중 2차 접종까지 완료자(얀센 백신 1회 접종자 포함)44565554명으로 전국민의 86.8%이다. 3차 접종자는 33244663명으로 전국민의 64.8%, 4차 접종자는 3649448명으로 전국민의 7.1%로 나타났다.

이날 기준 국내 확진자(해외 입국 확진자 포함) 28130명 중 서울 4557, 경기 6863, 인천 1337(해외입국 3명 포함)명으로 수도권 확진 비율은 45.35%로 나타났다. 경북에서 1921명의 확진자가 나타나는 등 비수도권에서도 15371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이날 수도권 지역을 포함해 전국의 모든 17개 시·도에서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도별 확진자는 경기지역이 6863명으로 가장 많았고, 세종지역에서 269명이 발생해 가장 적었다.

또 서울 4557, 경북 1921(해외입국 2명 포함), 경남 1756(해외 입국 1명 포함), 충남 1471, 대구 1462(해외 입국 1명 포함), 인천 1337(해외입국 3명 포함), 부산 1261, 전북 1183(해외입국 1명 포함), 강원 1097(해외입국 1명 포함), 전남 1041(해외입국 1명 포함), 충북 1022(해외입국 2명 포함), 대전 950, 광주 818(해외입국 1명 포함), 울산 753, 제주 367명이 발생했다.

한편, 국내에서 지난 2020120일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한 지 오늘로 851일째를 맞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자수첩] 유나양의 죽음, 일가족 극단적 선택이 아니라 ‘자녀살해’
  • 복숭아를 먹으면 예뻐진다
  • 화성시, 이주배경 아동 청소년들 ‘편의점서 손쉽게 도시락 지원받아요’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3일, 목)···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 최대 12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7일, 월)···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화)···‘최대 150㎜’ 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