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범죄예방 디자인 도심 곳곳에 입힌다’ 4년 연속 선정
상태바
구리시 ‘범죄예방 디자인 도심 곳곳에 입힌다’ 4년 연속 선정
  • 차영환 기자  cccdh7689@naver.com
  • 승인 2022.02.08 17: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가 지난해 12월 경기도에 공모 신청한 ‘검배로 일원 범죄예방 도시환경 디자인 사업’이 2022년 경기도 범죄예방 도시환경 디자인 사업 대상에 최종 선정됐다. (사진제공=구리시청)
구리시가 지난해 12월 경기도에 공모 신청한 ‘검배로 일원 범죄예방 도시환경 디자인 사업’이 2022년 경기도 범죄예방 도시환경 디자인 사업 대상에 최종 선정됐다. 사진은 사업 계획도. (사진제공=구리시청)

구리시가 시가지에 범죄예방 디자인을 입혀 범죄예방을 유도하는 경기도 범죄예방 도시환경 디자인 사업4년 연속 선정됐다.

8일 구리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해 12월 경기도에 공모 신청한 검배로 일원 범죄예방 도시환경 디자인 사업2022년 경기도 범죄예방 도시환경 디자인 사업 대상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경기도 범죄예방 도시환경 디자인 사업은 매년 31개 시군 중 5개소를 선정해서 지원하는 사업으로, 시는 2019교문1동 안골로’, 2020수택2동 원수택로’, 2021구리전통시장 일원에 이어 2022검배로 일원까지 4년 연속 범죄예방 도시환경 디자인 공모사업에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시는 도비(15000만원) 포함 사업비 5억원을 투입해 2023년 중 도시환경 디자인을 활용한 안전한 주거환경 인프라를 구축할 예정이다.

주요 추진 목표는 범죄예방을 위한 활용성 증대와 자연 감시강화, 안내사인 체계화 등을 통한 명료성 강화와 심리적 접근 통제 등이다.

시는 이와 관련해 주민 의견 수렴과 전문가 자문을 거치는 한편, 관할 경찰관서인 구리경찰서(생활안전과)와도 협조할 방침이다.

한편, 올해 선정된 사업대상지인 구리시 검배로29번길 32일대는 돌다리 일대와 인접해 상가 및 다세대·다가구 주택 등이 밀집해 있는 지역으로 2021년 공모사업에 선정돼 추진 중으로, 이번 사업대상지와 인접해 있는 구리시장 일원 범죄예방 도시환경 디자인 사업과 연계돼 범죄예방 효과를 높이고 조화로운 공간을 조성할 계획이다.

구리시는 이번 도시환경 디자인 사업을 통해 안전한 도시환경 조성, 안전한 지역 이미지 향상, 범죄 발생과 범죄 두려움 감소, 지역사회의 범죄 및 안전 문제에 대한 책임감 강화, 범죄예방에 대한 지역주민의 참여와 인식 강화, 지역공동체 유대 강화 효과 등을 기대하고 있다.

안승남 시장은 경기도 범죄예방 도시환경 디자인 사업에 4년 연속 선정됨으로서, 경기도를 대표하는 디자인 도시로 발전하고 있다, “이번 디자인 공모사업 선정으로 시민들이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고 도시미관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이라 기대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토)···다시 비 내려 ‘최대 12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9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350㎜ 물폭탄’
  • 안산 터미네이터?…나체로 대로변 폭우 샤워 40대 남성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흐리고 ‘강한 비’ 최대 30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일, 월)···태풍 간접 영향 ‘최대 12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9일, 금)···낮부터 천둥·번개 동반한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