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억 투입 ‘고양 내일꿈제작소’ 짓는다
상태바
200억 투입 ‘고양 내일꿈제작소’ 짓는다
  • 이종훈 기자  jhle2580@hanmail.net
  • 승인 2022.02.07 18: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 생활SOC 복합시설 착공식 열어
청년지원·아동보육·건강지원센터 입주
고양시는 고양시 화정동에서 ‘고양 내일꿈제작소’ 착공식을 7일 가졌다. (사진제공=고양시청)
고양시는 고양시 화정동에서 ‘고양 내일꿈제작소’ 착공식을 7일 가졌다. (사진제공=고양시청)

고양시는 고양시 화정동에서 고양 내일꿈제작소착공식을 7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이재준 고양시장을 비롯해 이길용 고양시의회 의장, 신정현 경기도의원 등 지역 정치인들과 화정동 주민, 청년정책위원 등 관계자 90여명이 참석했다.

고양 내일꿈제작소는 청년·아동·노인 등 전세대가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생활SOC 복합시설이다. 2개동, 지하 1, 지상 4, 연면적 약 6854규모로 화정동 958번지에 건립된다.

2개동 중 A동은 청년 공유사무실, 4차산업 전문교육장, 스튜디오, 공유카페 등 청년을 위한 내일꿈제작소로 조성된다. B동은 맞벌이 가정을 위한 다함께 아동돌봄센터, 치매예방과 치료를 위한 치매안심센터, 운동프로그램실, 건강상담실 등 시민건강을 통합적으로 볼 수 있는 건강지원센터로 조성될 예정이다. 연령·계층 구분 없이 모든 주민이 이용할 수 있다.

시는 내일꿈제작소 건립을 위해 국비 50억원, 도비 10억원을 확보했으며 시비 140억원을 추가해 총사업비는 200억원이다. 앞으로 2년간 공사를 진행해 20242월 준공예정이다.

시는 청년들이 취업, 창업, 문화생활을 골고루 누릴 수 있는 독립공간인 청년희망지대를 조성하기 위해 청취다방 허브(2019년 개소), 28청춘창업소(2020년 개소)에 이어 내일꿈제작소 조성을 추진해왔다.

화정터미널 2층에 위치한 청취다방은 청년 취업특강 및 진로상담부터 문화·취미활동, 스터디공간으로 활용되고 있다. 덕양구청 옆에 42개의 컨테이너로 조성된 ‘28청춘사업소는 청년창업자를 위한 사무실 공간뿐 아니라 메이커스페이스, 교육장, 화상회의실 등을 갖춘 창업 공간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내일꿈제작소는 28청춘창업소, 청취다방, 성사혁신지구, 일산동에 조성중인 복합문화 예술창작소와 함께 청년 취업·창업의 베이스캠프가 될 것이며 아동돌봄, 치매안심, 건강생활지원센터까지 갖춰 전세대를 위한 종합생활SOC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9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350㎜ 물폭탄’
  • 안산 터미네이터?…나체로 대로변 폭우 샤워 40대 남성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흐리고 ‘강한 비’ 최대 30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일, 월)···태풍 간접 영향 ‘최대 12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1일, 일)···흐리고 가끔 ‘비’
  • 인하대 캠퍼스서 1학년 여성 피흘린채 숨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