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차량 스마트키 제조공장서 불…80명 자력대피
상태바
안성, 차량 스마트키 제조공장서 불…80명 자력대피
  • 김종대 기자  kjd3871@hanmail.net
  • 승인 2022.01.28 15: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오전 8시49분께 안성시 공도읍 승두리의 차량용 스마트키 제조공장에서 불이 났다. (사진제공=경기도소방재난본부)
28일 오전 8시49분께 안성시 공도읍 승두리의 차량용 스마트키 제조공장에서 불이 났다. (사진제공=경기도소방재난본부)

28일 오전 8시49분께 안성시 공도읍 승두리의 차량용 스마트키 제조공장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신고접수 6분 만에 현장에 도착했으며 오전 11시께 큰불을 잡았다. 현재 잔불 정리에 들어갔다.

현재까지 이 불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화재 발생 당시 2층 규모 공장에 있던 근로자 80명은 자력대피했다.

소방당국은 불이 공장 내부 기계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불을 완전히 끄는대로 화재원인과 피해규모를 조사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은해와 조현수 ‘혐의 부인’, 검찰 수사 장기화 조짐
  • [화요기획] GM 부평2공장 연내 폐쇄 결정...인천 지역경제 요동
  • 다음 메일 수·발신 장애 발생..2시간30분째
  • 화성시, 경기도 지방세 체납정리 평가 ‘우수기관’ 선정
  • 화성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운영체계 개편 나섰다
  • [포토] 어린이날 맞은 에버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