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뜰한 설 명절 보내세요”...명절 기간 경기지역화폐 10% 인센티브
상태바
“알뜰한 설 명절 보내세요”...명절 기간 경기지역화폐 10% 인센티브
  • 김유정 기자  julia6122@naver.com
  • 승인 2022.01.25 13: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31개 시·군에서 10% 인센티브 지급
충전 한도액 30만 원에서 최대 100만 원
경기도가 다음 달 1일부터 실물 카드 없이 핸드폰만으로 삼성페이를 통해 지역화폐 결제가 가능한 ‘경기지역화폐 모바일 간편 결제 서비스’를 본격 시작한다. 사진은 경기지역화폐. (사진=중앙신문DB)
25일 경기도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과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해 경기지역화폐 충전금액 10%를 인센티브로 지급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여주사랑카드. (사진=중앙신문DB)

민족 최대의 설 명절 기간에 도내 31개 시·군에서 경기지역화폐 충전금액의 10%를 인센티브로 지급한다.

25일 경기도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과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해 경기지역화폐 충전금액 10%를 인센티브로 지급한다고 밝혔다.

각 시·군에서는 월 충전 한도액을 30만원에서 최대 100만원까지 다양하게 운영하고 있다. 소비자들은 지역화폐 충전 시 최소 3만원에서 최대 10만원까지 인센티브를 받을 수 있다.

동두천시는 설 명절을 맞아 오는 31일까지 동두천사랑카드1인당 한도액을 40만원에서 60만원으로 상향 조정하기로 했다.

용인시는 1월 한 달간 용인와이페이의 충전 한도액을 30만원에서 50만원으로 늘렸고, 수원시도 지난 20일부터 오는 31일까지 수원페이충전 한도액을 기존 30만원에서 50만원으로 확대한다.

고양시는 10% 인센티브 지급과 별도로 지난 17일부터 다음 달 6일까지 전통시장에서 고양페이’ 5만원 이상 결제 시 1만 원 소비 쿠폰(1인당 5매 한정)을 지원하고, 구리시는 다음 달 13일까지 10만원 이상을 사용한 시민 100명을 추첨해 1만원의 지역화폐를 지급하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특히 광명, 광주, 구리, 남양주, 안성, 양주, 여주, 연천, 이천 등의 시·군은 현재 1인당 충전한도액을 월 100만원으로 늘려 운영하고 있다.

김상수 경기도 지역금융과장은 경기지역화폐 사용은 소비자에게는 알뜰한 명절을, 소상공인들에게는 매출 향상이라는 효과를 줄 수 있다이번 설 이후에도 전통시장과 골목상권을 살릴 수 있도록 경기지역화폐를 많이 사용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은해와 조현수 ‘혐의 부인’, 검찰 수사 장기화 조짐
  • [화요기획] GM 부평2공장 연내 폐쇄 결정...인천 지역경제 요동
  • 다음 메일 수·발신 장애 발생..2시간30분째
  • 화성시, 경기도 지방세 체납정리 평가 ‘우수기관’ 선정
  • 화성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운영체계 개편 나섰다
  • [포토] 어린이날 맞은 에버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