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구치소 수용자 6명 확진, 인천지역 형사재판 차질 불가피
상태바
인천구치소 수용자 6명 확진, 인천지역 형사재판 차질 불가피
  • 남용우 선임기자  nyw18@naver.com
  • 승인 2022.01.24 15: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구치소에서 지난 21일부터 24일까지 나흘간 수용자 6명이 확진됐다. (사진=남용우 선임기자)

인천구치소에서 수용자 6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4일 인천구치소에 따르면 21일부터 24일까지 나흘간 수용자 6명이 확진됐다. 지난 21일 서울구치소로 이송된 수용자 1A씨가 처음 확진됐으며 감염경로는 확인되지 않았다.

방역당국과 구치소는 A씨의 접촉자 등 140여명에 대한 전수검사를 진행했다. 전수검사 결과 232, 243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이에 따라 구치소는 총 18개 수용동을 격리 조치했다.

또한 모든 수용자에 대한 법정 출정을 금지했으며 변호인 접견을 금지했다. 이로 인해 이날 예정된 재판이 연기되는 당분간 인천지역 형사재판 일정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구치소 측은 방역당국과 협의해 출정금지 해제 여부에 대해 결정할 방침이다.

남용우 선임기자
남용우 선임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성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운영체계 개편 나섰다
  • [카드뉴스] ‘오늘의 동두천시는’
  • [포토] 어린이날 맞은 에버랜드
  • 화성시, 오는 7월부터 ‘어르신 목욕비, 이·미용비’ 지원
  • 하스피아, 화성시에 고주파의료기 10대 후원
  • 화성시, 5월 말까지 개별공시지가 이의신청 접수 받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