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기온 뚝...여주 남한강에 ‘첫 상고대’
상태바
[포토] 기온 뚝...여주 남한강에 ‘첫 상고대’
  • 김광섭 기자  kks@joongang.tv
  • 승인 2022.01.18 15: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오전 천년고찰 신륵사에는 전날 내린 눈으로 사찰의 고즈넉함이 더해지고 있다. (사진=김광섭 기자)

18일 오전 8시 한파가 이어지고 있는 여주 남한강에 올해 첫 상고대가 만들어졌다. 물가에서는 물안개가, 강 옆에 세워진 천년고찰 신륵사에는 전날 내린 눈으로 사찰의 고즈넉함이 더해지고 있다. 이곳의 이날 아침 기온은 영하 14도를 기록했다.

18일 오전 8시 한파가 이어지고 있는 여주 남한강에 올해 ‘첫 상고대’가 만들어졌다. 물가에서는 물안개가 피어오른다. (사진=김광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4일, 일)···태풍 간접 영향 ‘최대 30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화)···오전까지 ‘힌남노’ 영향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일, 토)···오후부터 차차 흐려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힌남노’ 영향으로 강한 비바람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6일, 금)···흐리고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0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