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국내 취업시키려 위장결혼 알선한 베트남인 등 13명 적발
상태바
인천, 국내 취업시키려 위장결혼 알선한 베트남인 등 13명 적발
  • 이복수 기자  bslee9266@hanmail.net
  • 승인 2022.01.05 19: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출입국‧외국인청은 5일 한국인과 베트남의 위장결혼을 알선한 베트남 출신 귀화자 A씨(30대 여성) 등 13명을 출입국관리법 위반 등의 혐의로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 사진은 인천출입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인천출입국‧외국인청은 5일 한국인과 베트남의 위장결혼을 알선한 베트남 출신 귀화자 A씨(30대 여성) 등 13명을 출입국관리법 위반 등의 혐의로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 사진은 인천출입국‧외국인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인천출입국외국인청은 한국인과 베트남의 위장결혼을 알선한 베트남 출신 귀화자 A(30대 여성) 13명을 출입국관리법 위반 등의 혐의로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5일 밝혔다.

이들은 20182월부터 지난해 1월까지 베트남인 10명을 한국인들과 위장결혼하도록 알선하고 그 대가로 15000만원을 받은 혐의다.

위장결혼한 베트남인들은 허위로 혼인신고하고 결혼비자를 받아 국내 기업체에 취업했다.

A씨는 베트남에 있는 친오빠의 이름을 개명한 후 자신과 혼인신고한 것처럼 조작해 국내에 입국시킨 것으로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원주 복선전철 제1공구 올 7월 첫삽...여주시, 강천역 신설 본격 추진
  • 이재명 후보, 지지율 40.1% ‘상승세’···윤석열 후보 ‘오차범위 밖으로 제쳐’
  • [기자수첩] 어째서 일산에서만 땅꺼짐 사고 잦나?...주민들, 추락할까 두렵다
  • 윤화섭 “명절 전, 생활안정지원금 지급할 수 있도록 해야”
  • 인천시 2022년부터 달라지는 제도 수록...‘슬기로운 인천생활’ 발간
  • 계양산 등산객한테 돌 던진 30대 여성 입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