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위의 길, 제3연륙교 1·2공구 착공식...“15년만에 본 공사 시작”
상태바
바다위의 길, 제3연륙교 1·2공구 착공식...“15년만에 본 공사 시작”
  • 남용우 선임기자  nyw18@naver.com
  • 승인 2021.12.22 17: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경제청, 착공식서 불꽃·드론 쇼
2025년 개통...영종·청라 개발 기여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최근 우선 시공분인 3공구를 준공한 데 이어 22일 영종 씨사이드파크와 청라호수공원에서 1·2공구에 대한 ‘제3연륙교 본 공사 착공식’을 개최했다. 사진은 제3연륙교 홍보물. (사진=인천시 유튜브 캡처)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최근 우선 시공분인 3공구를 준공한 데 이어 22일 영종 씨사이드파크와 청라호수공원에서 1·2공구에 대한 ‘제3연륙교 본 공사 착공식’을 개최했다. 사진은 제3연륙교 홍보물. (사진=인천시 유튜브 캡처)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최근 우선 시공분인 3공구를 준공한 데 이어 22일 영종 씨사이드파크와 청라호수공원 일대에서 1·2공구에 대한 3연륙교 본 공사 착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착공식은 2025년 개통을 바라는 2025발의 불꽃쇼를 준비해 인천의 해묵은 난제였던 제3연륙교 건설이 본격화됐음을 알렸다.

이날 경제청에 따르면, '제3연륙교 본 공사 착공식"은 지난 200612월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제3연륙교 건설비 5000억원을 영종·청라 토지 조성원가에 반영한지 15년만이다.

착공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영종·청라국제도시 주민들이 집에서도 행사를 즐길 수 있도록 사람들이 많이 밀집하지 않으면서도 거주시설 인근 장소에서 메인 퍼포먼스인 드론 300대를 이용한 드론 라이트 쇼와 오는 2025년 개통을 희망하는 2025발의 불꽃쇼로 진행됐다. 아울러 비대면 참석이 가능토록 유튜브를 통해 온라인으로도 생중계됐다.

박남춘 시장은 지난 해 시민들의 바람이 실현되던 그 날의 벅찬 마음이 여전히 생생하다응원해주신 시민분들께 감사하다고 밝혔다.

이어 “300리 자전거 이음길과 세계 최고 높이의 주탑 전망대는 대한민국을 대표할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것이라 밝혔다.

오는 2025년 개통이 목표인 제3연륙교는 길이 4.681km, 30m의 왕복 6차로로 ▲영종국제도시의 정주여건 개선 및 수도권 서부권역의 균형발전▲영종하늘도시와 청라국제도시의 개발 및 투자유치 활성화 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남용우 선임기자
남용우 선임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토)···다시 비 내려 ‘최대 12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9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350㎜ 물폭탄’
  • 안산 터미네이터?…나체로 대로변 폭우 샤워 40대 남성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흐리고 ‘강한 비’ 최대 30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일, 월)···태풍 간접 영향 ‘최대 12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9일, 금)···낮부터 천둥·번개 동반한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