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캠프, 대통령에 ‘정치 탄압’ 중단 촉구···정치공작과 엄정한 선거중립 천명 요구
상태바
尹캠프, 대통령에 ‘정치 탄압’ 중단 촉구···정치공작과 엄정한 선거중립 천명 요구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1.11.17 13: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양수, 공수처·與의원 약속 잡았다 취소
법치 파괴 천인공노할 ‘후안무치한 사건’
공수처는 윤석열 탄압 위한 ‘정치공작소’
공수처 과거 중앙정보부보다 더 잔악해
정치공작 목적인 공수처 즉각 해체해야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캠프는 공수처 차장검사가 이재명 후보 캠프 관계자와 약속 잡았다 취소한 것과 관련, 정치공작이 목적인 공수처를 즉각 해체하라고 다그쳤다. (사진=뉴스1)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캠프는 공수처 차장검사가 이재명 후보 캠프 관계자와 약속 잡았다 취소한 것과 관련, 정치공작이 목적인 공수처를 즉각 해체하라고 다그쳤다. (사진=뉴스1)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캠프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야당 대선 후보에 대한 정치 탄압과 정치공작을 중단하고, 엄정한 선거중립을 천명하라"고 촉구했다.

이는 '고발 사주' 사건 수사를 총괄하고 있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의 여운국 차장검사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 캠프 관계자와 만남을 시도했다가 취소한 것을 사실을 파악키 위한 것이다.

윤 후보 캠프 수석대변인인 이양수 의원은 17일 기자회견을 통해 "여 차장 검사가 여당 대선 후보 캠프 핵심관계자인 민주당 박성준 의원과 통화하고, 저녁 식사 약속을 잡았다가 들통이 나자 취소했다는 흑막이 드러났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의원은 "이는 법치를 파괴하는 천인공노할 후안무치한 사건"이라며 "문재인 정권 하에서 공수처를 만든 목적이 무엇인지 명확히 드러났다“고 주장했다.

따라서 그는 ”공수처는 오로지 윤석열 후보 탄압을 위해 만들어진 정치공작소일 뿐"이라고 일침을 가했다.

그러면서 "공수처는 정권교체 저지를 위해 과거 중앙정보부보다 더 잔악한 정치공작을 펼치고 있다"며 "정치공작이 목적인 공수처는 즉각 해체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원주 복선전철 제1공구 올 7월 첫삽...여주시, 강천역 신설 본격 추진
  • 이재명 후보, 지지율 40.1% ‘상승세’···윤석열 후보 ‘오차범위 밖으로 제쳐’
  • [기자수첩] 어째서 일산에서만 땅꺼짐 사고 잦나?...주민들, 추락할까 두렵다
  • 윤화섭 “명절 전, 생활안정지원금 지급할 수 있도록 해야”
  • 소상공인 버팀목 만든다...道, 최대 2000만원 저금리 마이너스 통장 지원
  • 계양산 등산객한테 돌 던진 30대 여성 입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