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신문 TV] 폐기물 4만6000톤 불법투기...조폭·업자 64명 검거
상태바
[중앙신문 TV] 폐기물 4만6000톤 불법투기...조폭·업자 64명 검거
  • 김유정 기자  julia6122@naver.com
  • 승인 2021.11.12 10: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신문=김유정 기자 | 경기남부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폐기물 46000톤을 투기한 혐의(폐기물관리법 위반)로 안성지역 폭력조직 파라다이스파 조직원 A(50)씨 등 조직폭력배 5명을 구속했다고 4일 밝혔다.

아울러 이들과 결탁해 범행 한 폐기물업체 대표 B(40)씨 등 59명을 같은 혐의로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해 7월부터 올해 4월까지 경기, 충남, 충북, 경북, 전북 등 전국 각지에서 빌린 공장건물 등 11곳에 약 46000톤의 폐기물을 불법 투기하고 적치한 혐의다.

이를 통해 92억원에 달하는 부당이득을 취한 것으로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양평 대표축제 '제14회 양평 용문산 산나물축제' 개막
  • 김포시청 공직자 또 숨져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24일, 수)...돌풍·천둥·번개 동반 비, 최대 30㎜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5일, 일)...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최대 1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