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민 접종 완료자 68%...예방접종센터, 오는 30일까지만 운영
상태바
수원시민 접종 완료자 68%...예방접종센터, 오는 30일까지만 운영
  • 권영복 기자  bog0170@naver.com
  • 승인 2021.10.24 18: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단면역 형성 기준 충분해 ‘판단’
오는 30일, 접종 완료율 75% 예측
보건소·위탁운영기관서 접종 가능
지난 6월 수원시 제3호 예방접종센터 현장을 방문한 염태영 수원시장이 접종을 기다리는 어르신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지난 6월 수원시 예방접종센터 현장을 방문한 염태영 수원시장이 접종을 기다리는 어르신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수원시가 운영 중이던 4개 예방접종센터가 오는 30일까지만 운영된다. 이번 조치는 시 인구 대비 1차 접종이 79.52%, 집단면역 형성에 필요한 70% 기준을 훌쩍 넘긴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이다. 나머지 접종은 보건소와 위탁운영기관에 가능하다.

24일 수원시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이 70%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나는 등 집단면역 형성 기준이 충분하다고 판단, 그동안 운영 중이던 예방 접종 센터를 오는 30일까지만 운영하기로 했다.

23일 기준 수원시민 중 943309명이 1차 접종을 완료했다. 이는 수원시 인구 대비 79.52%, 집단면역 형성에 필요한 70% 기준을 훌쩍 넘긴 것이다.

2차 접종 등 접종 완료자도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817932명이 접종을 완료해 전체 시민의 68.95%, 집단면역 목표의 98.5%가 접종을 완료한 것으로 집계됐다.

수원시는 현재 접종 추이 및 예약률 등을 고려해 오는 30일이면 수원시민의 예방접종 완료율이 75%에 달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수원시는 당초 11월 말까지로 계획했던 4개 예방접종센터를 오는 30일까지만 운영하고 정리할 계획이다.

백신 접종률 높아지면서 현재 수원시 4개 백신 예방접종센터의 가동률은 절반 수준으로 낮아져 있다. 이에 따라 수원시는 운영 종료에 대한 사전 안내 공문을 발송하고 이에 따른 불편이 없도록 보건소 및 접종센터와 협의를 마무리했다.

시 관계자는 “11월 중 수원시 4개 예방접종센터로 접종을 예약했던 시민들은 보건소에서 접종하면 된다예약자가 보건소 대신 일반 병·의원 등 위탁의료기관에서의 접종을 희망하면 변경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집단면역 형성을 위해 예방접종에 적극 참여해주신 시민은 물론 종사자와 예방접종센터 운영에 힘을 보태 주신 지역 의료기관, 자원봉사자 등 모두에게 감사드린다예방접종센터 운영이 마무리된 후에도 접종이 원활히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족 요소수 공급되는 ‘거점 주유소 100곳은 어디?’...현장선 혼란
  • 경기북부의 한 어린이집 원장 남편..‘4살 여아에게 몹쓸 짓?’...경찰 수사 중
  • 용인 탈출곰 또 사살, 1마리 남아...수색 재개
  • 국민의힘 대통령은 누가 될 것인가?
  • 국민의힘 서울시당 대변인단 재편성···옥재은 부위원장, 대변인 겸직 ‘임명’
  • 여야, 대선 후보 지지도 ‘간발의 차’···윤석열 40.0%·이재명 39.5% ‘초박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