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기 가평군수, 골프장서 사적 모임 ‘방역법 위반’ 의혹
상태바
김성기 가평군수, 골프장서 사적 모임 ‘방역법 위반’ 의혹
  • 김성운 기자  sw3663@hanmail.net
  • 승인 2021.10.20 10: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주지역 첫 확진자가 골프장을 함께 간 지인에게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은 경기도 내 모 골프장 전경. 코로나19와 관련없음. (사진=중앙신문DB)
김성기 군수는 지난 7일 관내 골프장에서 차기 군수 하마평에 오르는 인물 등 30여명과 함께 사적모임을 했다. 사진은 경기도 내 모 골프장 전경. 기사와는 관련없음. (사진=중앙신문DB)

김성기 가평군수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위반하고 골프장에서 사적 모임을 가져 물의를 빚고 있다.

20일 가평군에 따르면 김 군수는 입장문을 내고 “군민과 가평군 공직자 모두에게 실망을 드려 유감스럽다”고 말했다.

김 군수는 “가평군수가 아닌 순수 개인의 자격으로 사적 모임에 참석한 행위였다”고 주장했다.

이어 “”방역수칙 위반을 인지하고 충분히 사전에 차단하지 못한 개인의 불찰이고 잘못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사태를 계기삼아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및 사회적거리두기 방역지침을 더욱 더 준수하겠다”고 말했다.

김 군수는 지난 7일 관내 골프장에서 차기 군수 하마평에 오르는 인물 등 30여명과 함께 사적모임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다.

이와 관련 이상현 군의원은 임시회 5분 발언을 통해 “정치적 중립을 지켜야 할 군수가 스스로 감염병예방법을 위반하면서 의심받을 언동을 했다”면서 “관련 기관의 철저한 조사가 필요하다”고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족 요소수 공급되는 ‘거점 주유소 100곳은 어디?’...현장선 혼란
  • 경기북부의 한 어린이집 원장 남편..‘4살 여아에게 몹쓸 짓?’...경찰 수사 중
  • 용인 탈출곰 또 사살, 1마리 남아...수색 재개
  • 국민의힘 대통령은 누가 될 것인가?
  • 국민의힘 서울시당 대변인단 재편성···옥재은 부위원장, 대변인 겸직 ‘임명’
  • 여야, 대선 후보 지지도 ‘간발의 차’···윤석열 40.0%·이재명 39.5% ‘초박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