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국감] 이재명 “국힘 의원님들, 일방적 주장한다고 진실이 되는 건 아닙니다”
상태바
[경기도 국감] 이재명 “국힘 의원님들, 일방적 주장한다고 진실이 되는 건 아닙니다”
  • 김유정 기자  julia6122@naver.com
  • 승인 2021.10.18 16: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오전 경기도청 신관 4층 제1회의실에서 열린 2021년 행정안전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박수영 국회의원(국민의힘)이 질의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경기도청)
18일 오전 경기도청 신관 4층 제1회의실에서 열린 2021년 행정안전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박수영 국회의원(국민의힘)이 질의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경기도청)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8일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자신의 발언을 가로막는 국민의힘 의원들을 “일방적으로 주장한다고 그것이 진실이 되지는 않는다”고 말했다.

대장동 의혹 사건 관련 이른바 ‘이재명 저격수’라 불리는 국민의힘 박수영(부산 남구갑) 의원이 “유동규는 측근이냐 아니냐”, “대통령 되면 유동규나 김만배를 사면 할 것이냐” 등의 질문으로 몰아부쳤다.

이 지사는 “당연히 사면하지 않을 것이다”고 반박했다.

되레 이 지사는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주자를 거론하면서 “윤석열 전 총장이 답변하면 나도 답변하겠다”고 말했다.

그러자 국민의힘 의원들이 “A를 물으면 A를 답하라, 엉뚱한 답변하지 말라”며 고함을 질렀고, 이 지사는 “답변을 가로막고 일방적으로 주장한다고 그게 진실이 되지 않는다”고 꼬집었다.

박수영 의원에 이어 더불어민주당 민형배(광주 광산구을) 의원이 질문자로 나서자 이 지사는 “본질과 줄기를 빼고 지엽말단적 정치적 공세가 많아 힘들지만 결국 국민들이 본질을 알아줄 것이다”고 발언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족 요소수 공급되는 ‘거점 주유소 100곳은 어디?’...현장선 혼란
  • 경기북부의 한 어린이집 원장 남편..‘4살 여아에게 몹쓸 짓?’...경찰 수사 중
  • 용인 탈출곰 또 사살, 1마리 남아...수색 재개
  • 국민의힘 대통령은 누가 될 것인가?
  • 국민의힘 서울시당 대변인단 재편성···옥재은 부위원장, 대변인 겸직 ‘임명’
  • 여야, 대선 후보 지지도 ‘간발의 차’···윤석열 40.0%·이재명 39.5% ‘초박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