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윤석열 ‘도덕성’ 놓고 설전
상태바
홍준표-윤석열 ‘도덕성’ 놓고 설전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1.10.17 09: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洪, 尹 도덕성 이재명과 ‘피장파장’
尹, 5선에 지사 했으면 ‘격 갖추라’
국민의힘 유력 대선 경선 후보인 홍준표·윤석열 후보는 MBC 사옥에서 열린 TV토론(1:1 맞수토론)에서 도덕성 문제를 놓고 치열한 공방을 벌였다. 사진 왼쪽부터 윤석열·홍준표 후보. (사진=뉴스1)
국민의힘 유력 대선 경선 후보인 홍준표·윤석열 후보는 MBC 사옥에서 열린 TV토론(1:1 맞수토론)에서 도덕성 문제를 놓고 치열한 공방을 벌였다. 사진 왼쪽부터 윤석열·홍준표 후보. (사진=뉴스1)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인 홍준표 후보와 윤석열 후보는 지난 15일 첫 번째 1:1 맞수토론에서 '도덕성 검증' 문제를 놓고 한치 양보없는 설전을 벌였다.

서울 마포 MBC 사옥에서 열린 TV토론에서 홍 후보는 윤 후보 부인과 장모의 각종 혐의를 들먹이며 "윤 후보 도덕성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와 피장파장"이라고 직격했다.

이에 윤 후보는 "반대 진영에서 제기한 의혹만 갖고 도덕성을 말하느냐“고 되받아쳤다.

그러면서 “정치 인생 26년 동안 4, 5선 국회의원을 하고, 경남지사까지 했으면 격을 좀 갖추라"고 충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족 요소수 공급되는 ‘거점 주유소 100곳은 어디?’...현장선 혼란
  • 경기북부의 한 어린이집 원장 남편..‘4살 여아에게 몹쓸 짓?’...경찰 수사 중
  • 용인 탈출곰 또 사살, 1마리 남아...수색 재개
  • 국민의힘 대통령은 누가 될 것인가?
  • 국민의힘 서울시당 대변인단 재편성···옥재은 부위원장, 대변인 겸직 ‘임명’
  • 여야, 대선 후보 지지도 ‘간발의 차’···윤석열 40.0%·이재명 39.5% ‘초박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