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경인아라뱃길 투신 여성, 생명의 손길 내민 경찰관 깨물어
상태바
인천, 경인아라뱃길 투신 여성, 생명의 손길 내민 경찰관 깨물어
  • 이복수 기자  bslee9266@hanmail.net
  • 승인 2021.09.27 23: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경인아라뱃길에서 투신하려던 여성이 이를 제지하려던 경찰의 팔을 깨물고 난동한 혐의로 50대 여성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사진=중앙신문DB)

경인아라뱃길에서 투신하려던 여성이 이를 제지하려던 경찰의 팔을 깨물고 난동한 혐의로 입건됐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50대 여성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4일 오후 120분께 인천 서구 경인아라뱃길 제방에서 뛰어들려고 했다. 이를 목격한 행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말리자 A씨는 경찰관의 팔을 깨물고 욕설을 한 혐의다.

경찰은 A씨가 정신과 치료를 받은 경험이 있다는 가족들의 진술에 따라 응급입원 조치했다.

팔을 깨물린 경찰관은 크게 다치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족 요소수 공급되는 ‘거점 주유소 100곳은 어디?’...현장선 혼란
  • 경기북부의 한 어린이집 원장 남편..‘4살 여아에게 몹쓸 짓?’...경찰 수사 중
  • 용인 탈출곰 또 사살, 1마리 남아...수색 재개
  • 국민의힘 대통령은 누가 될 것인가?
  • 국민의힘 서울시당 대변인단 재편성···옥재은 부위원장, 대변인 겸직 ‘임명’
  • 여야, 대선 후보 지지도 ‘간발의 차’···윤석열 40.0%·이재명 39.5% ‘초박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