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署, 쓰레기 무단 투기 방지용 카메라 부품 훔친 40대 검거
상태바
포천署, 쓰레기 무단 투기 방지용 카메라 부품 훔친 40대 검거
  • 김성운 기자
  • 승인 2021.09.16 16: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경찰서는 16일 쓰레기 무단 투기 방지용 이동식 카메라 속에 있는 고가의 부품인 배터리와 녹화기, 녹음기를 훔친 A(40)씨를 검거했다. (사진제공=포천경찰서)
포천경찰서는 16일 쓰레기 무단 투기 방지용 이동식 카메라 속에 있는 고가의 부품인 배터리와 녹화기, 녹음기를 훔친 A(40)씨를 검거했다. (사진제공=포천경찰서)

쓰레기 무단투기 방지를 위해 설치된 이동식 카메라의 부품을 훔쳐온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포천경찰서는 16일 쓰레기 무단 투기 방지용 이동식 카메라 속에 있는 고가의 부품인 배터리와 녹화기, 녹음기를 훔친 A(40)씨를 검거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8월 중순부터 포천·연천지역 일대에서, 쓰레기 무단투기를 위해 설치한 카메라를 부수는 방법으로 10여회에 걸쳐 약 2000만원 상당의 부품을 훔친 혐의다.

경찰은 최근 들어 고가의 이동식 카메라에 설치된 배터리와 녹음기가 도난당하는 사건이 발생하고 있다는 신고를 접한 뒤, 해당 관청과 제품 업체 등과의 긴밀한 공조 끝에 증거를 확보하고 A씨를 검거했다.

한편 경찰은 A씨가 훔친 부품을 확보하고, 피해자들에게 돌려줄 예정이다. , 타 지역에도 이와 같은 추가 범죄가 있는지 여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민 실수요자 보호대책 없는 갑작스러운 대출규제..공공주택 입주예정자들 ‘불안’
  • [50대 초반 나이 기자, 화이자 백신 2차 접종 체험기]
  • 남양주 다산 주민들 '택지개발 철회운동'..."교통대책 없이는 신규택지개발 안돼"
  • [단독] '유명 중고차 유튜버' 영종도서 피흘리며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 발견'
  • [드론이 본 세상] 남한강 멋진 야경 만드는 ‘여주보’
  • 정부 상생지원금 글쎄...‘혜택 큰 경기지역화폐 더 선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