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여주시차량등록사업소 주차 ‘차량들, 비닐 쓴 이유’
상태바
[포토] 여주시차량등록사업소 주차 ‘차량들, 비닐 쓴 이유’
  • 김광섭 기자
  • 승인 2021.09.15 15: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오후 2시께 여주시차량등록사업소 주차장에 세워진 모든 차량들이 비닐을 쓴 채 주차돼 있어 이곳을 지나는 사람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김광섭 기자)

15일 오후 2시께 여주시차량등록사업소 주차장에 세워진 약 30여대의 모든 차량들이 비닐을 쓴 채 주차돼 있어 이곳을 지나는 사람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이유는 옆 여주시 택시쉼터 건립공사장의 페인트 칠 작업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바람이 많이 불자 공사장 측이 페인트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인근에 주차된 차량들을 비닐로 씌워 났다.

여주시차량등록사업소 관계자는 바로 옆 공사장인 택시쉼터 공사장 측에서 씌운 것으로 안다아마 바람이 많이 불어 사전 피해예방 조치를 한 것 같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민 실수요자 보호대책 없는 갑작스러운 대출규제..공공주택 입주예정자들 ‘불안’
  • [50대 초반 나이 기자, 화이자 백신 2차 접종 체험기]
  • 남양주 다산 주민들 '택지개발 철회운동'..."교통대책 없이는 신규택지개발 안돼"
  • [단독] '유명 중고차 유튜버' 영종도서 피흘리며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 발견'
  • [드론이 본 세상] 남한강 멋진 야경 만드는 ‘여주보’
  • 정부 상생지원금 글쎄...‘혜택 큰 경기지역화폐 더 선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