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준 이천시장 “쿠팡물류센터 화재 피해 시민과 함께 할 것”
상태바
엄태준 이천시장 “쿠팡물류센터 화재 피해 시민과 함께 할 것”
  • 송석원 기자
  • 승인 2021.09.14 21: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쿠팡 측, 피해주민 지원 미흡 판단"
피해주민 요청 있으면, 공익소송 지원
이천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지난 13일 쿠팡물류센터 화재사고로 인해 많은 피해를 봤던 주민들에 대한 쿠팡 측 보상 등 후속조치 상황을 점검했다. (사진=중앙신문DB)
이천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지난 13일 쿠팡물류센터 화재사고로 인해 많은 피해를 봤던 주민들에 대한 쿠팡 측 보상 등 후속조치 상황을 점검했다. (사진=중앙신문DB)

엄태준 이천시장은 13쿠팡덕평물류센터 화재 피해 시민들의 피해보상이 이뤄질 수 있도록 혼신의 힘을 다하고 있다며, 상황이 완결될 때까지 함께 할 것이라고 밝혔다.

엄 시장은 화재 발생 90일을 4일 앞둔 이날 입장문을 통해 즐겁고 기쁜 추석명절이 다가오지만 마냥 즐길 수가 없다. 피해주민들의 보상이 신속하게 이뤄지지 않아 주민들의 불편함이 해소되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화재로 인해 피해를 본 해당 지역 양봉·축산업에 대한 피해보상이 아직까지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피해주민들이 요청이 있을 경우를 대비해 공익소송 준비를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천시는 화재 진압 후 쿠팡 측이 피해보상에 대해 미온적인 태도를 계속 취할 경우, 피해 시민들이 요청 시 공익소송을 지원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그는 또 이천시는 화재사고 직후부터 지금껏 재난대책본부를 운영하며 피해주민과 쿠팡과의 협상 상황 등을 예의 주시하고 있다피해 시민들과 상황이 완결될 때까지 시가 함께 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천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이날 쿠팡물류센터 화재사고로 인해 많은 피해를 봤던 주민들에 대한 쿠팡 측 보상 등 후속조치 등 상황을 점검하고, 쿠팡 측이 화재 발생 직후에 보여준 태도와는 달리 피해보상 대책 노력이 미흡하거나 이뤄지지 않고 있다는 판단을 내렸다.

한편 이날 오후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쿠팡덕평물류센터 화재 복구현장을 찾아 주민피해 지원 현황 간담회에 참석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전임 시장 때 불허된 ‘하수슬러지 재활용 사업장’...여주시, 허가 내줘 ‘논란’
  • 이재명, 국힘 윤석열 후보 ‘또 추월’···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서 '±3.1%P'
  • [드론이 본 세상] 연천에 있다는 ‘사랑해 꽃밭’은 어디?
  • 공공기관 이전부지 활용 ‘의기투합’…이재명 지사-염태영 수원시장 업무협약 체결
  • ‘경기 소상공인에 3.03%금리·2000만 원 대출 푼다’
  • ‘신이 내린 과일’ 맛있는 포도 골라 먹는 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