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신규산단 2곳 38만㎡ 조성 본격화
상태바
용인 신규산단 2곳 38만㎡ 조성 본격화
  • 허찬회 기자
  • 승인 2021.09.14 17: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道 산업입지심의회 심의 통과
기흥미래, 2024년까지 6천억 투입
플랫폼시티, 2023년 상반기 착공
용인시가 미 반환된 지방세 환급금 2억 2236만원에 대해 직권 지급하기로 했다. 사진은 용인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용인시는 14일 2곳 신규 산업단지 물량 38만㎡를 확보했다. 사진은 용인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용인시는 14기흥미래 도시첨단산업단지경기용인 플랫폼시티 도시첨단산업단지2곳 신규 산업단지 물량 38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가 신규 산업단지 조성을 위해 경기도에 요청한 물량 배정이 지난달 30일 제2회 경기도 산업입지심의회 심의를 통과한 데 따른 것이다.

시가 금번에 확보한 물량은 기흥미래 도시첨단산업단지 109000와 경기용인 플랫폼시티 도시첨단산업단지 271000.

플랫폼시티 도시첨단산업단지는 자연 보전을 목적으로 산단 내 일부 지역의 원형지 보존 방안을 마련하는 것을 전제로 조건부 승인됐다.

기흥구 고매동 일원에 조성되는 기흥미래 도시첨단산업단지는 국내 최대의 반도체 장비 기업인 세메스가 오는 2024년까지 총 사업비 6000억을 투입해 연구개발시설인 R&D센터를 건립하게 된다.

이와 관련 시는 지난달 24일 경기도, 세메스와 R&D센터 건립을 위한 투자유치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기흥미래 산단은 내년 상반기 산업단지계획을 시에 접수한 후 내년 10월 착공해 2024년 말 준공할 계획이다.

시는 산단 조성 완료 시 일자리 50 00개 창출은 물론 2조원에 달하는 경제적 파급효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에 더해 연 73억에 달하는 세수 증대는 물론 처인구 원삼면 일대 조성 중인 용인 반도체클러스터와 삼성전자 기흥캠퍼스 등과 시너지를 내며 차세대 설비 개발로 반도체 장비 국산화를 촉진하고 부품·기술 경쟁력을 높이는 데도 일조할 것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용인 플랫폼시티 도시첨단산업단지는 기흥구 보정동 일원에 조성된다. 이 첨단 산단은 시와 경기도, 경기주택도시공사, 용인도시공사가 공동사업시행자로 참여하는 경기용인 플랫폼시티 도시개발사업 부지 2757186에 자족기능 확보를 목적으로 계획됐다.

6300억원을 투입해 반도체, IT, 통신, 의료·바이오 등의 고부가가치 첨단제조 업종을 유치할 예정이다.

용인시는 오는 20226월 경기 용인 플랫폼시티 도시개발사업 및 도시첨단산업단지 실시 계획을 승인하고 2023년 상반기에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전임 시장 때 불허된 ‘하수슬러지 재활용 사업장’...여주시, 허가 내줘 ‘논란’
  • 이재명, 국힘 윤석열 후보 ‘또 추월’···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서 '±3.1%P'
  • [드론이 본 세상] 연천에 있다는 ‘사랑해 꽃밭’은 어디?
  • 공공기관 이전부지 활용 ‘의기투합’…이재명 지사-염태영 수원시장 업무협약 체결
  • ‘경기 소상공인에 3.03%금리·2000만 원 대출 푼다’
  • ‘신이 내린 과일’ 맛있는 포도 골라 먹는 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