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가맹점 연 매출 10억 제한 해제...국민지원금 사용처 대폭 확대
상태바
안양시, 가맹점 연 매출 10억 제한 해제...국민지원금 사용처 대폭 확대
  • 허찬회 기자
  • 승인 2021.09.13 17: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원·약국·학원 등 업종 대폭 넓혀
최대호 시장 “신청에 차질 없이 준비”
안양시는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 오프라인 신청이 시작된 가운데 지역화폐 가맹점 기준 연 매출 10억 원 제한이 해제됨에 따라 병원, 약국, 안경점, 학원, 의류점 등 생활밀착형업종에 대해 사용 폭이 넓어졌다. 사진은 안양시 안양9동 국민지원금 신청 현장 모습. (사진제공=안양시청)
안양시는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 오프라인 신청이 시작된 가운데 지역화폐 가맹점 기준 연 매출 10억 원 제한이 해제됨에 따라 병원, 약국, 안경점, 학원, 의류점 등 생활밀착형업종에 대해 사용 폭이 넓어졌다. 사진은 안양시 안양9동 국민지원금 신청 현장 모습. (사진제공=안양시청)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이하 국민지원금)으로 병원과 약국 사용이 가능하게 하는 등 사용처가 대폭 확대됐다.

13일 안양시 등에 따르면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이하 국민지원금) 오프라인 신청이 시작된 가운데 지역화폐 가맹점 기준 연 매출 10억 원 제한이 해제됨에 따라 병원, 약국, 안경점, 학원, 의류점 등 생활밀착형업종에 대해 사용 폭이 넓어졌다.

프렌차이즈 가맹점인 편의점·제과점·카페·치킨집도 이용할 수 있다.

또 지역화폐(안양사랑페이) 가맹점으로 등록되지 않은 대형마트(농협 하나로마트) 내 임대매장의 경우도 마찬가지로 국민지원금으로 이용할 수 있다. , 홈쇼핑과 대형마트 및 대형 외국계 매장, 백화점과 기업형 슈퍼마켓, 유흥업종과 사행산업, 대형 배달앱, 면세점 등에서는 사용되지 않는다.

이에 따라 시는 13일부터 시작된 국민지원금 오프라인 신청에 따라 31개 동 행정복지센터에 전용 창구 및 코너를 개설, 주민편의를 도모한다.

오프라인 신청도 첫 주에 한해 출생년도 끝자리 수에 요일제가 적용된다. 첫날인 13일 월요일은 주민등록상 출생년도 끝수가 1·6인 경우가 해당되며, 2·7은 화요일, 3·8은 수요일, 4·9는 목요일, 5·0은 금요일이다.

시민들은 해당 요일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지역화폐인 안양사랑페이로 국민지원금을 지원받는다.

신용 및 체크카드로 사용을 원하는 경우는 카드 해당은행을 방문해 신청하면 되고, 11일자로 요일제가 해제돼, 출생년도와 상관없이 신청할 수 있다.

국민지원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 경영난 극복을 돕고, 지역경제에도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것이 핵심으로, 소득하위 88%를 대상으로 1인당 25만원씩 지급된다.

신청 마감일은 다음달 29일까지고 관할 주소지 내 지역화폐 가맹 점포에서 쓸 수 있으며, 연말까지 사용하지 않는 금액은 환수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지난 10일 간부회의에서 13일부터 시작되는 오프라인 신청에 차질 없이 준비해 민원인들이 최대한 편리할 수 있도록 하라고 주문했다.

특히, 민족 대명절 추석연휴 기간 공직자들부터 이동 최소화에 솔선하고, 공직기강을 철저히 확립하자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전임 시장 때 불허된 ‘하수슬러지 재활용 사업장’...여주시, 허가 내줘 ‘논란’
  • 이재명, 국힘 윤석열 후보 ‘또 추월’···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서 '±3.1%P'
  • [드론이 본 세상] 연천에 있다는 ‘사랑해 꽃밭’은 어디?
  • 공공기관 이전부지 활용 ‘의기투합’…이재명 지사-염태영 수원시장 업무협약 체결
  • ‘경기 소상공인에 3.03%금리·2000만 원 대출 푼다’
  • ‘신이 내린 과일’ 맛있는 포도 골라 먹는 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