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서, 3살 남자아이 폭행해 숨지게 한 필리핀 여성 검거
상태바
평택서, 3살 남자아이 폭행해 숨지게 한 필리핀 여성 검거
  • 김종대 기자
  • 승인 2021.09.06 12: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 중동에 위치한 부천국민체육센터 수영장 여성 탈의실에 60대 남성 A씨가 침입했다는 고소가 경찰서에 접수돼 수사 중이다. (사진=중앙신문DB)
3살 남자아이를 폭행해 숨지게 한 필리핀 여성이 경찰에 검거됐다. (사진=중앙신문DB)

3살 남자아이를 폭행해 숨지게 한 필리핀 여성이 경찰에 검거됐다.

평택경찰서는 폭행치사 등의 혐의로 필리핀 국적 30대 여성 A씨를 체포했다고 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5일 오전 7시30분쯤 평택의 한 유흥업소 숙소에서 B군(3)을 마구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다.

B군은 A씨가 알고 지내던 주한미군 C씨의 아들로 알려졌다. A씨는 잠시 맡아 돌보고 있었다. A씨는 범행 후 나체로 거리를 활보하고 있었고 경찰은 신고를 받고 출동해 검거했다.

경찰조사에서 A씨는 범행을 인정했다.

경찰은 B군에 대한 사망원인을 밝히기 위해 부검을 의뢰했으며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민 실수요자 보호대책 없는 갑작스러운 대출규제..공공주택 입주예정자들 ‘불안’
  • [50대 초반 나이 기자, 화이자 백신 2차 접종 체험기]
  • 남양주 다산 주민들 '택지개발 철회운동'..."교통대책 없이는 신규택지개발 안돼"
  • [단독] '유명 중고차 유튜버' 영종도서 피흘리며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 발견'
  • [드론이 본 세상] 남한강 멋진 야경 만드는 ‘여주보’
  • 정부 상생지원금 글쎄...‘혜택 큰 경기지역화폐 더 선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