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믿을 수 있는 고양 수돗물, 365일 깨끗한 물 공급
상태바
[기획] 믿을 수 있는 고양 수돗물, 365일 깨끗한 물 공급
  • 이종훈 기자  jhle2580@hanmail.net
  • 승인 2021.09.05 16: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시민 1인당 하루 수돗물 사용량 310리터
택지 개발 추진으로 시민 물 수요 점차 증가 예상
급수 취약시설 배수관 신설로 상수도 기반 확충
노후 상수관로 정비사업 추진으로 깨끗한 물 공급
ERA 주관 국제숙련도서 3년 연속 우수 기관 인정
‘스마트 관망관리 인프라’ 구축으로 실시간 관리
고양시는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수돗물 공급을 위해 상수도 기반을 확충하고, 노후 상수관을 지속적으로 정비·교체하고 있다. 사진은 이재준 고양시장. (사진제공=고양시청)
고양시는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수돗물 공급을 위해 상수도 기반을 확충하고, 노후 상수관을 지속적으로 정비·교체하고 있다. 사진은 이재준 고양시장. (사진제공=고양시청)

우리가 하루에 쓰는 물 사용량은 얼마나 될까. 지난해 고양시민 1인당 하루 수돗물 사용량은 310리터인 것으로 나타났다. 2리터 생수병으로 계산해 보면 개인별 약 155병의 많은 물을 소비하고 있는 셈이다.

‘to-city 고양이노베이션 허브로 통칭되는 대형 사업과 창릉 3기 신도시 등 택지 개발이 추진됨에 따라 109만 고양시민의 물 수요는 점점 증가할 예정이다.

시는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수돗물 공급을 위해 상수도 기반을 확충하고, 노후 상수관을 지속적으로 정비·교체하고 있다. 또 자체적으로 수질 검사를 실시하는 등 시민들의 건강한 삶을 지키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 급수 취약시설 보완·배수지 신설상수도 기반 확충

고양시 수돗물은 북한강 상류의 팔당호 물을 원수로 사용하며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운영하는 정수장에서 공급받고 있다. 관내 17개소 배수지에서 실시간 사용량에 따라 수돗물을 제공한다.

지난 6월까지 상수도 미급수 지역이나 출수(出水) 불량 지역 등 6곳에는 약 13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4.48km의 배수관을 신설·확장했다.

수돗물이 아닌 지하수를 사용하는 세대는 전체 고양시민의 약 0.3%로 덕양구 강매동 487-2번지 인근 등 5개소에 상수도를 새로 보급했다. 또 출수 불량으로 수압 저하 민원이 다수 발생했던 일산동구 식사동 230번지 일대에는 확관 공사를 실시해 수돗물을 원활하게 공급했다.

한편 공동 주택단지 조성으로 물 수요가 증가한 고봉 급수 구역에는 대자배수지를 신설한다. 덕양구 대자동 산23-29번지에 조성될 배수지는 14522면적에 176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공사 중이며 내년 완공 예정이다.

노후 상수관 교체. (사진제공=고양시청)
노후 상수관 교체. (사진제공=고양시청)

# 올해 상반기 4.45Km 노후 상수관 교체노후상수관로 정비사업단계적 추진

누수·이물질 등 상수도 관련 민원은 설치 후 수십 년이 지난 노후 상수도 시설이 주요 원인이었다. 이에 따라 고양시는 올해 상반기 약 25억원을 투입해 강매로 일원 등 7곳의 노후 상수관 4.45km를 교체했다.

올해 상반기에 공사를 계획했던 대장길 일대 노후 상수관 교체사업은 경제성과 주민불편 최소화 등을 고려한 공법으로 9월 중 착공해 12월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한편 고양시는 상수도 현대화사업으로 2019년부터 1단계 노후상수관로 정비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관내 배수지 중 고양·벽제·관산·일산·중산·고봉 등 6개소의 급수구역 세분화 및 노후관 정비를 위해 노후상수관로 정비사업실시설계 용역을 추진 중이다.

이를 토대로 내년부터 3년 간 약 26km의 노후 상수관 교체·정비 공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작년에 국비 1117500만원을 확보해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다.

미국 환경자원협회 국제숙련도 시험 수질분야 우수기관 인증서. (사진제공=고양시청)
미국 환경자원협회 국제숙련도 시험 수질분야 우수기관 인증서. (사진제공=고양시청)

# ‘깐깐관리 고양 수돗물복지 향상 위한 노력

고양시는 시민들이 먹는 물 수질 검사를 자체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상하수도사업소는 지난 2008년 한강유역환경청으로부터 먹는 물 수질검사기관으로 지정 받았다. 또 작년 미국 환경자원협회(ERA)가 주관하는 국제숙련도 시험에서 3년 연속 우수 기관으로 인정받는 등 전문성과 신뢰성을 확보했다.

수돗물은 일반 세균 등 60개 항목에 대해 주기적으로 검사하고 있으며 각 정수장, 약수터, 수도꼭지 등의 수질 검사 결과는 고양시 상하수도사업소 홈페이지에 투명하게 공개된다.

시는 양질의 수돗물을 제공하기 위해 상수도관 세척 사업도 실시하고 있다. 고압 질소를 주입해 이물질을 떼어내는 방식으로 작년 6.4km의 상수도관을 세척했으며 올해 하반기에도 정발산동 저동초 주변 등 상수도관에 실시할 예정이다.

녹슨 급수관 때문에 불편을 겪고 있는 세대에는 옥내 급수관 개량 공사 시 면적에 따라 공사비를 지원하고 있다. 지난 3월 신청 접수를 받아 20년 이상 경과된 주택·시설 중 공사가 필요한 80세대를 선정했다.

고양시 상하수도사업소 중앙운영실. (사진제공=고양시청)
고양시 상하수도사업소 중앙운영실. (사진제공=고양시청)

스마트 관망관리 인프라 구축사업을 추진해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한 통합관제시스템도 준비 중이다. 이후 소규모 유량계·스마트 미터링·스마트 수압계 등을 설치해 실시간으로 상수관망을 원격 관리할 계획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정수장에서 수도꼭지까지 깨끗하고 안전한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상수관망을 정비하고 관리하는 데 힘쓰고 있다시민들이 걱정 없이 수돗물을 사용하고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안심 상수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양시는 작년 제11회 물 산업 미래비전포럼에서 물 관리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또 환경부에서 주관한 일반수도사업 운영관리 실태점검에서 A(매우 우수)등급을 받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기획] 경기도민의 날개, 국제공항 첫삽 ‘눈 앞’…2023년 경기국제공항 관련 예산 편성 확실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
  • 부천 12층 건물 옥상서 40대 여성 숨진 채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