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로컬푸드 매출 전국 1위 ‘신중년 일자리 전문가’ 큰 역할 돋보여
상태바
고양시 로컬푸드 매출 전국 1위 ‘신중년 일자리 전문가’ 큰 역할 돋보여
  • 이종훈 기자
  • 승인 2021.09.02 17: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가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사업’ 참여자들이 로컬푸드 가공생산과정에 참여해 로컬푸드 판매와 확산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고양시청)
고양시가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사업’ 참여자들이 로컬푸드 가공생산과정에 참여해 로컬푸드 판매와 확산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고양시청)

고양시가 전국에서 로컬푸드 매장 최다보유, 매출 1위를 기록한 가운데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사업참여자들이 로컬푸드 가공생산과정에 참여해 로컬푸드 판매와 확산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은 만 50세 이상 70세 미만의 퇴직한 전문 인력을 대상으로 한다. 관련 업무 3년 이상 경력을 가졌거나 자격증 등을 소유한 고양시민이면 지원이 가능하다.

현재 고양시 농산물 가공센터에는 가공식품, 식품위생 및 마케팅 분야 등에서 30년 이상의 경력을 가진 신중년 경력형 매니저들이 고양시 특산물을 가공식품으로 만드는 과정에서 필요한 다양한 아이디어, 마케팅 노하우, 제품 디자인에 전문성을 발휘해 참여하고 있다.

이들의 손을 거쳐 탄생하는 가공식품은 고양의 특산품인 가와지쌀로 만든 식혜와 누룽지부터 일산열무로 만든 열무김치, 서리태콩으로 만든 서리태 볶음분말, 청국장 분말 등 다양하다.

한편, 고양시 로컬푸드는 대규모 소비시장을 겨냥한 도시형 로컬푸드라는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 관내 일산농협, 자연터 문봉점, 원당농협 로컬푸드점 등 4개 매장은 농산물 판매 뿐 아니라, 체험, 교육, 휴식공간을 겸한 로컬푸드 복합 문화공간으로 탈바꿈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민 실수요자 보호대책 없는 갑작스러운 대출규제..공공주택 입주예정자들 ‘불안’
  • [50대 초반 나이 기자, 화이자 백신 2차 접종 체험기]
  • 남양주 다산 주민들 '택지개발 철회운동'..."교통대책 없이는 신규택지개발 안돼"
  • [단독] '유명 중고차 유튜버' 영종도서 피흘리며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 발견'
  • [드론이 본 세상] 남한강 멋진 야경 만드는 ‘여주보’
  • 정부 상생지원금 글쎄...‘혜택 큰 경기지역화폐 더 선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