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학교·어린이집 "사전 수질검사로 수돗물 불안감 해소"
상태바
인천시, 학교·어린이집 "사전 수질검사로 수돗물 불안감 해소"
  • 이복수 기자
  • 승인 2021.08.10 17: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교육청·어린이집연합회와 협약
2851곳 배관내시경 검사·세척 지원
안전성 진단 정례화·급수설비 개선
도성훈 인천시교육감, 전영주 인천시어린이집연합회장, 안영규 행정부시장이 10일 시청 대접견실에서 열린 '우리 자녀 건강한 수돗물 생활환경 조성 업무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시청)
도성훈 인천시교육감, 전영주 인천시어린이집연합회장, 안영규 행정부시장이 10일 시청 대접견실에서 열린 '우리 자녀 건강한 수돗물 생활환경 조성 업무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시청)

인천시가 인천 지역내 학교와 어린이집에 대한 사전 수질검사로 수돗물 불안감을 해소하기로 했다.

인천시는 10일 인천시교육청 및 인천어린이집연합회와 우리 자녀 건강한 수돗물 생활환경 조성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안영규 인천시 행정부시장, 도성훈 인천시교육감 및 전영주 인천시어린이집연합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을 체결하고 관련 사항에 관해 논의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학교(유치원, 특수학교 등)와 어린이집 수돗물 안전성 진단을 정례화하고, 결과에 따라 급수설비를 신속하게 개선함으로써 우리 자녀들이 안심하고 음용할 수 있는 수돗물 생활환경 기반이 마련 될 수 있을 전망이다.

이날 협약에 따라 인천시는 관내 학교 및 유치원, 어린이집 총 2851개소(학교 및 유치원 920, 어린이집 1931)와 자녀들의 주요 이용시설의 수돗물 수질검사를 실시하고, 배관내시경 검사 후 사용자 요청 시 무료로 배관세척을 지원한다.

또한 미추홀참물 과학교실을 통해 비대면으로 워터코디(수돗물 검사원)가 학생 가정집 수돗물 검사를 실시하며, 지역 대표성을 갖는 142개 학교에 대해서는 61개 전 항목에 대한 먹는 물 수질검사를 실시하는 등 인천의 수돗물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언제 어디서나 음용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안영규 인천시 행정부시장은 건강한 수돗물 생활을 위해 안전한 물 생산과 공급을 최우선으로, 수돗물 안전진단 정례화 대상을 시민 모두가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학교 등 사용자는 수돗물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옥내 급수설비의 개선에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 인천 소래포구 제철 맞은 “가을 꽃게 풍년”
  • 서민 실수요자 보호대책 없는 갑작스러운 대출규제..공공주택 입주예정자들 ‘불안’
  • [50대 초반 나이 기자, 화이자 백신 2차 접종 체험기]
  • 남양주 다산 주민들 '택지개발 철회운동'..."교통대책 없이는 신규택지개발 안돼"
  • [단독] '유명 중고차 유튜버' 영종도서 피흘리며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 발견'
  • [드론이 본 세상] 남한강 멋진 야경 만드는 ‘여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