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350억 투입 ‘생태힐링공원’ 2025년 준공
상태바
안양시, 350억 투입 ‘생태힐링공원’ 2025년 준공
  • 허찬회 기자
  • 승인 2021.08.02 17: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수3동 7만2천여㎡ 부지에 습지·교육·체험·캠핑장 조성
안양시 만안구 석수3동 583번지 안양천생태이야기관 뒷편 일대, 7만2839㎡부지가 오는 2025년까지 350억원을 투입되는 대단위 생태힐링공원으로 탈바꿈 된다. 사진은 안양생태힐링공원 조감도. (사진제공=안양시청)
안양시 만안구 석수3동 583번지 안양천생태이야기관 뒷편 일대, 7만2839㎡부지가 오는 2025년까지 350억원을 투입되는 대단위 생태힐링공원으로 탈바꿈 된다. 사진은 안양생태힐링공원 조감도. (사진제공=안양시청)

안양시 만안구 석수3583번지인 안양천생태이야기관 뒷편 일대, 72839부지가 오는 2025년까지 350억원을 투입되는 대단위 생태힐링공원으로 탈바꿈 된다.

2일 시에 따르면 안양형뉴딜의 그린뉴딜 분야에 따른 생태힐링공원 조성 계획으로, 이 일대에 다양한 형태로 생태환경을 접해볼 수 있는 습지, 교육장, 체험장 등이 조성되는데다, 안양의 두 번째 캠핑장도 이곳에 신설된다.

지난 6월 말까지 도시관리계획 결정과 주민공람 및 국토교통부 사전 협의 등을 거친 가운데, 내년까지 추가적 제반절차 후 2023년 착공해 2025년에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총 사업비는 380억원에 이른다.

이 지역에 있는 구 분뇨처리장(5184)은 기후에코그린센터로 새롭게 태어난다.

시가 지난해 12월 환경부 주관 스마트그린도시 공모에 선정, 국비를 지원받아 추진하는 사업이다.

노후 된 분뇨처리장 관리동에 대한 그린리모델링을 통해 탈바꿈 하게 될 기후에코그린센터에는 태양광 설치와 탄소중립 실천행동 교육 공간 및 체험장이 모습을 드러내게 된다.

인접한 안양천생태이야기관과도 연계해 미래 기후변화에 대비하고 생태환경을 접해볼 수 있는 살아 있는 환경체험장이 될 것이다.

생태힐링공원 조성사업과 맞물려 올해까지 건물구조 안전진단과 실시설계 과정을 거쳐 내년 중 착공 및 준공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시는 힐링공원 조성지에 인접한 석수하수처리장에 대해서는 악취를 차단해 친환경 시설로 거듭나게 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덮개 신설과 탈취설비를 설계중이다. 내년 중 착공해 2023년 말 완료 예정으로 있는데다 총인처리시설 재건설도 추진한다.

최대호 시장은 생태힐링공원이 조성되는 석수3583일원은 와룡산과 석수산을 양편에 두고 있고, 앞쪽에는 물 맑은 안양천이 흘러 최적의 자연생태환경지로 꼽힐만하다, “시민들의 미래환경 마인드 함양과 삶의 만족도를 한 단계 끌어올리게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1234 2021-08-03 22:59:47
이딴거 하지말고 자영업자들 지원이나 할것이지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전임 시장 때 불허된 ‘하수슬러지 재활용 사업장’...여주시, 허가 내줘 ‘논란’
  • 이재명, 국힘 윤석열 후보 ‘또 추월’···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서 '±3.1%P'
  • [드론이 본 세상] 연천에 있다는 ‘사랑해 꽃밭’은 어디?
  • 공공기관 이전부지 활용 ‘의기투합’…이재명 지사-염태영 수원시장 업무협약 체결
  • ‘경기 소상공인에 3.03%금리·2000만 원 대출 푼다’
  • ‘신이 내린 과일’ 맛있는 포도 골라 먹는 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