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사회백신 나눔 캠페인 폐막"…32억 모금
상태바
인천시 "사회백신 나눔 캠페인 폐막"…32억 모금
  • 이복수 기자
  • 승인 2021.08.01 17: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공항공사 15억 원 통 큰 기부
인천e음으로 추가 캐시백 5% 지원
인천시가 환경부에 적극 건의한 결과 올해 ‘가정용 저녹스 보일러 설치·지원 사업비로 6억6100만원(국비 3억9600만원)을 추가 확보해, 총 1만1045가구에 보조금 지원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고 5일 밝혔다. 사진은 인천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인천시는 코로나19 위기업종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해 온 ‘우리 인천 사회백신 나눔 캠페인’의 폐막식을 30일 인천시청 접견실에서 개최했다. 사진은 인천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인천시가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재난 취약계층과 코로나19 위기업종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해 온 우리 인천 사회백신 나눔 캠페인 32억 원을 모금하고 폐막됐다.

폐막식은 지난 30일 인천시청 접견실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의 기부금 전달식과 함께 진행됐으며, 이 자리에는 박남춘 인천시장과 조상범 인천공동모금회장, 김경욱 인천공항공사 사장이 참석했다.

인천시는 "시민들의 코로나 극복을 위한 인천 사회백신 나눔 캠페인의 모금기간은 615일부터 지난 31일까지 47일간이었다"며 "모금 달성 액은 32억원으로역대 최고 모금액 달성(102억원)’이라는 기록을 세운 지난겨울 캠페인에 이어 또 다시 인천시민의 나눔 문화 저력이 빛을 발했다"고 설명했다.

캠페인을 통해 모인 성금은 푸드마켓 이용자의 편의 증대를 위해 생필품을 집까지 직접 배달 해주는 서비스 띵동 푸드마켓사업과 주거 공간에 붙박이 생활가전을 지원하는우리 집 공간 채움 프로젝트사업 등 취약계층을 위한 여러 사업에 지원될 예정이다.

인천공항공사는 15억원의 통 큰 기부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힘을 보탰다.

시 관계자는 "공항공사의 기부금은 지역화폐플랫폼인 인천e음을 통해 소상공인과 시민을 지원하는 뜻깊은 사업으로 사용될 예정"이라며 "인천시민들이 인천e음으로 위기 업종에 해당하는 가맹점을 이용하면 구매한 시민에게 추가 캐시 백(5%)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위기업종은 매출이 증대되고, 구매시민은 가정경제에 도움이 되는 상호 윈윈사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 인천 소래포구 제철 맞은 “가을 꽃게 풍년”
  • 서민 실수요자 보호대책 없는 갑작스러운 대출규제..공공주택 입주예정자들 ‘불안’
  • [50대 초반 나이 기자, 화이자 백신 2차 접종 체험기]
  • 남양주 다산 주민들 '택지개발 철회운동'..."교통대책 없이는 신규택지개발 안돼"
  • [단독] '유명 중고차 유튜버' 영종도서 피흘리며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 발견'
  • [드론이 본 세상] 남한강 멋진 야경 만드는 ‘여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