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T map과 손잡고 공영주차장 '스마트 주차시스템' 구축한다 
상태바
인천시, T map과 손잡고 공영주차장 '스마트 주차시스템' 구축한다 
  • 김덕현 기자  self-test@hanmail.net
  • 승인 2021.07.06 15: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 map으로 공영주차장 검색·요금 결제·현황 정보 조회 가능
23년까지 인천지역 350여 곳 공영 주차장 구축 목표
T map 주차 이용 방법. (사진 제공=인천시)
T map 주차 이용 방법. (사진제공=인천시청)

인천시가 모바일 모빌리티 플랫폼인 'T map'과 손잡고 지역 공영주차장에 '스마트 주차시스템'을 도입한다.

시는 인천지역 공영주차장 이용 편의와 주차 접근성 개선 등을 위해 '스마트 주차시스템' 구축을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스마트 주차시스템'은 스마트폰 앱을 통해 공영주차장 검색, 요금 결제, 현황 정보 등을 조회하고 무인으로 운영이 가능한 시스템을 말한다. 

스마트 주차시스템을 이용하면 차량이 주차장에 진입할 때 주차 관제장비가 차량번호를 인식한다. 또 미리 등록해 둔 신용카드로 주차요금이 자동 결제돼 별도의 정산절차를 거치지 않아도 하이패스처럼 무정차 출차가 가능하다.

T map 주차 활용 예시. (사진제공=인천시청)
T map 주차 활용 예시. (사진제공=인천시청)

시는 6일부터 시 본청 부설주차장을 시작으로 'T맵 주차' 앱을 사용하는 사람은 누구나 스마트 주차시스템 환경을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 2023년까지 인천지역 350여 곳의 모든 공영(유료) 노외주차장이 스마트 주차시스템을 이용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해 11월 티맵모빌리티와 '스마트 주차시스템'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올해 3월 주차난 개선과 공영주차장 스마트 환경 구축 등을 위해 '주차종합계획(2021~2025)'를 세운 바 있다.

박세환 시 교통관리과장은 "스마트 주차시스템 구축을 통해 인천시민과 인천을 찾는 모든 국민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공영주차장 환경을 제공하겠다"며 "2023년까지 주차앱을 통해 관내 모든 공영주차장을 이용 할 수 있도록 스마트 주차시스템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GM 부평2공장 연내 폐쇄 결정...인천 지역경제 요동
  • 화성시, 경기도 지방세 체납정리 평가 ‘우수기관’ 선정
  • 화성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운영체계 개편 나섰다
  • [카드뉴스] ‘오늘의 동두천시는’
  • [포토] 어린이날 맞은 에버랜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8일, 수)···낮 한때 약한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