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신문TV] 역 이름에 성난 이천 시민들...철도공단 앞에서 ‘역 이름 바꿔라’
상태바
[중앙신문TV] 역 이름에 성난 이천 시민들...철도공단 앞에서 ‘역 이름 바꿔라’
  • 송석원 기자  ssw6936@joongang.net
  • 승인 2021.06.28 21: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내륙철도 감곡장호원 역명칭과 관련 성난 이천 장호원 주민들이 이번에는 대전 철도공단을 찾아 집회를 이어갔다.

그동안 이천 장호원 주민들은 역 인근에, 역 이름 반대 현수막 수백여 장을 내걸고, 국토부, 철도공단을 항의 방문하는 등 반대를 이어오다 지난 25일에는 철도공단 앞에서 역 이름을 바꾸라고 외치며 집회를 가졌다.

집회에 참석한 엄태준 이천시장은 그동안 장호원 주민들이 쌓은 공든 탑을 한순간에 무너트리는 처사라며 역 명칭을 장호원감곡역으로 변경을 요구했다.

또 정성화 장호원비상대책위원장은 장호원 주민들이 납득하고 인정할 수 있도록 장호원감곡역으로 역 이름을 당장 바꾸라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미국 인공위성 오늘 정오 한반도 추락 가능성 ‘경계경보’ 발령
  • 화성 봉담 아파트서 ‘불’...2명 부상, 늦은 밤 대피 소동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5일, 일)…흐리고 최대 7㎝ 눈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금)…절기상 ‘소한’ 늦은 오후부터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4일, 토)…흐리고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금)…흐리고 ‘겨울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