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 쿠팡물류센터 화재 실종 소방관, 끝내 숨진 채 발견
상태바
이천 쿠팡물류센터 화재 실종 소방관, 끝내 숨진 채 발견
  • 송석원 기자  ssw6936@joongang.net
  • 승인 2021.06.19 14: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하 2층 중심구 부근에서 유해 발견돼"
사흘 만에 큰 불길 잡혀, 대응 1단계 하향
19일 오후 1시 30분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쿠팡 덕평물류센터 화재 현장 전경. (사진=송석원 기자)
19일 오후 1시 30분 이천시 마장면 쿠팡 덕평물류센터 화재 현장으로, 불이 난지 사흘이 지나고 있지만 건물 안에 있는 각종 택배 관련 가연성 물건들이 계속 타면서 여전히 연기를 내뿜고 있다. (사진=송석원 기자)

지난 17일 발생한 이천시 쿠팡 덕평물류센터 화재를 진압하다 실종된 광주소방서 119구조대장 김모(52) 소방경이 화재 발생 사흘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소방당국은 19일 오전 11시 32분 쿠팡물류센터 건물 지하 2층에서 김 소방대장의 유해로 추정되는 시신 1구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유해가 발견된 위치는 지하 2층 중심구에서 좌측으로 약간 벗어난 지점에서 50m 안쪽이다. 

화재 직후 이뤄진 물류센터 직원 전수조사 결과 등에 따르면 이번 화재로 실종된 인원은 김 대장 1명뿐이다.

김 대장은 불이 난 지 6시간 만인 17일 오전 11시 20분께 불길이 다소 누그러지자 동료 4명과 함께 인명 검색을 하려고 지하 2층에 진입했다가 홀로 고립, 실종됐다.

당시 이들이 지하 2층에 들어선 지 얼마 지나지 않아 창고에 쌓인 가연물 등 각종 적재물이 무너져 내리며 불길이 세졌다. 소방대원들은 11시 40분께 즉시 탈출을 시도했으나 김 대장은 건물 밖으로 나오지 못했다.

소방당국은 김 대장의 유해를 인근 이천병원으로 이송했다. 경기도는 김 대장에 대한 순직 절차를 진행하고 장례를 경기도청장으로 거행할 방침으로 전해졌다.

19일 오후 1시 30분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쿠팡 덕평물류센터 화재 현장 전경. (사진=송석원 기자)
19일 오후 1시 30분 이천시 마장면 쿠팡 덕평물류센터 화재 현장 전경. (사진=송석원 기자)

화재는 19일 오후 2시 현재 큰 불길이 잡힌 상태다. 소방당국은 경보 단계를 '대응 1단계'로 낮추고 진화작업을 이어가고 있다.

19일 오후 1시 30분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쿠팡 덕평물류센터 화재 현장 전경. (사진=송석원 기자)
19일 오후 1시 30분 이천시 마장면 쿠팡 덕평물류센터 화재 현장 전경. (사진=송석원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족 요소수 공급되는 ‘거점 주유소 100곳은 어디?’...현장선 혼란
  • 경기북부의 한 어린이집 원장 남편..‘4살 여아에게 몹쓸 짓?’...경찰 수사 중
  • 용인 탈출곰 또 사살, 1마리 남아...수색 재개
  • 국민의힘 대통령은 누가 될 것인가?
  • 국민의힘 서울시당 대변인단 재편성···옥재은 부위원장, 대변인 겸직 ‘임명’
  • 영종도 아파트 놀이터서 놀던 아이들 ‘기물파손죄’ 신고한 입주민 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