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화폐 20만원 사용하면 7만원 보너스”…경기도, 6월 1일부터 2차 소비지원금
상태바
“지역화폐 20만원 사용하면 7만원 보너스”…경기도, 6월 1일부터 2차 소비지원금
  • 강상준 기자  sjkang14@naver.com
  • 승인 2021.05.30 16: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 인센티브+소비지원금 25% 추가
"20만 원 충전 시 2만 원 즉시 지급해"
20만원 사용시 소비지원금 5만 원
작년 1차 3만 원→5만 원 대폭 확대
예산소진 시까지 20만 원 소비해야
경기도는 30일,  6월 1일부터 경기지역화폐 20만원 충전으로 무려 27만 원어치를 쓸 수 있는 ‘소비지원금 2탄’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경기도청)
경기도는 30일, 6월 1일부터 경기지역화폐 20만원 충전으로 무려 27만 원어치를 쓸 수 있는 ‘소비지원금 2탄’을 시행한다. (사진제공=경기도청)

경기도가 61일부터 경기지역화폐 20만원 충전으로 무려 27만원어치를 쓸 수 있는 소비지원금 2을 시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시행되는 소비지원금은 지난해 코로나19로 어려운 소상공인을 위해 경기도의회의 제안으로 시작한 경기도형 경제방역 대책으로 지역화폐 인센티브를 대폭 확대, 소비 진작을 유도함으로써 코로나19로 얼어붙은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추진한다.

특히 소비지원금 2탄은 도민 여론조사 결과를 반영, 코로나19 장기화로 위기상황에 빠진 골목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9월부터 12월까지 시행한 1차 소비지원금보다 더 강력해진 혜택으로 돌아왔다.

올해 소비지원금은 두 가지 방식으로 추진되며, 추가 지급되는 소비지원금 금액이 지난해 13만원(소비 금액의 15%)에서 5만원(소비 금액의 25%)으로 대폭 확대됐다.

첫 번째 방식은 지역화폐 20만원 충전 시 기본 10% 인센티브(2만원), 3개월 내에 충전한 20만 원을 모두 소비할 경우 25%에 해당하는 5만원의 소비지원금(한정판 지역화폐)을 추가로 지급하는 것이다.

두 번째 방식은 생애 최초로 지역화폐를 120만원 이상 충전한 신규 이용자를 위한 것으로, 소비 여부 상관없이 10% 기본 인센티브(2만원) 외에 5만원의 소비 지원금(한정판 지역화폐)를 추가로 받을 수 있다.

, 20만원 충전으로 기본 인센티브 10%(2만원)에 소비 지원금(한정판 지역화폐) 25%(5만원)를 더해 최대 35%(7만원) 가량의 인센티브를 받아 총 27만 원을 사용할 수 있게 되는 셈이다.

이번 소비지원금은 예산(620억원) 소진 시까지 경기지역화폐(카드 또는 모바일)를 소지한 모든 도민을 대상으로 지급할 예정이며, 추가로 지급받은 소비지원금 5만원은 지급받은 날로부터 1개월이 지나면 소멸되는 한정판 지역화폐이므로 반드시 해당 기간 내에 사용해야 한다.

또한, 지난해 요건 충족자에 대해 정산작업 후 1026, 1126, 1228일 세 차례에 걸쳐 지급됐던 것과 달리, 지급요건(20만원 이상 소비) 충족 즉시 실시간으로 소비지원금을 지급받을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개선해 소비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카드형 지역화폐 미사용 지역인 성남·시흥·김포는 20만원 이상 소비 후 운영사의 지급요건 충족자 정산시간을 고려, 1회 지급하는 방식을 취한다.

소비지원금 혜택을 받으려면 61일부터 예산소진 시(8월 예상)까지 20만원 이상을 지역화폐로 소비해야 한다. , 생애최초 충전자는 사용기간에 제한이 없으나, 20만원을 모두 지출해도 중복 지원이 이뤄지진 않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족 요소수 공급되는 ‘거점 주유소 100곳은 어디?’...현장선 혼란
  • 여야, 대선 후보 지지도 ‘간발의 차’···윤석열 40.0%·이재명 39.5% ‘초박빙’
  • 경기북부의 한 어린이집 원장 남편..‘4살 여아에게 몹쓸 짓?’...경찰 수사 중
  • 용인 탈출곰 또 사살, 1마리 남아...수색 재개
  • 김종인 “현실정치 떠나 일상으로 ‘회귀’”···더 이상 정치 문제 얘기하고 싶지 않아
  • 단둘이 지내면서 ‘중학생 딸 성추행하고 학대한, 친아빠 징역 6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