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도 신고 ‘불공정 프랜차이즈'에..."공정위, 15억원 과징금 부과"
상태바
이재명, 경기도 신고 ‘불공정 프랜차이즈'에..."공정위, 15억원 과징금 부과"
  • 김삼철 기자  news1003@daum.net
  • 승인 2021.05.20 17: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재명 경기지사 페이스북)
(사진=이재명 경기지사 페이스북)

| 중앙신문=김삼철 기자 | 이재명 지사가 “2년 전 경기도 분쟁조정협의회에서 첫 공익 신고한 프랜차이즈 본부 불공정 행위에 대해, 공정위가 15억원의 과징금을 내렸다경기도는 어제보다 오늘 더 공정해졌다고 밝혔다.

이재명 지사는 20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 글에 공정사회를 위한 도정 성과를 보고 드린다며 이같이 적었다.

이 지사는 오늘(20) 공정위가 경기도에서 신고한 프랜차이즈 본부의 불공정행위에 대해 과징금 15억원과 시정명령을 내렸다면서 점주들의 단체행동 관련 시정으로는 두 번째이고, 과징금액도 이전 사례보다 상향된 결과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2년 전 경기도 분쟁조정협의회를 출범시킨 후 첫 공익신고에 대한 시정명령이라며 프랜차이즈 본부에 대항해 점주들이 단체행동에 나섰다는 이유로 계약해지를 통보하는 것은 명백한 불공정이라고 생각한다. 앞으로 프랜차이즈 갑질이 근절되는 신호탄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어 불공정에 대한 단호한 시정을 넘어 분쟁을 예방하는 쪽으로 한발 더 나아가겠다도내 가맹본부와 점주 단체에 공정거래를 위한 권고안을 배포하고, 계약해지 등 각종 분쟁을 최소화하는 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라면서 뿌리 깊은 관행을 반드시 바로 잡겠다고도 했다.

이재명 지사는 그동안 마음 졸이며 결과를 기다리신 점주들께 위로와 응원의 말씀을 전한다앞으로도 불공정을 해결하는 선두에 도가 늘 함께 하겠다는 다짐을 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3년차 의정부시청 여성 공무원 숨진 채 발견
  • 박정 후보 유세장에 배우 유동근氏 지원...‘몰빵’으로 꼭 3선에 당선시켜 달라 ‘간청’
  • 감사원 감사 유보, 3년 만에 김포한강시네폴리스 산단 공급
  • 1호선 의왕~당정역 선로에 80대 남성 무단진입…숨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5일, 월)...흐리다가 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금)...오후부터 곳곳에 '비' 소식, 강풍 유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