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정책공모 600억 주인공은?…道 우수 정책 11개 사업 예비심사 돌입
상태바
경기도 정책공모 600억 주인공은?…道 우수 정책 11개 사업 예비심사 돌입
  • 김삼철 기자
  • 승인 2021.04.07 17: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道, ‘경기 FIRST’ 29개 시군 참가... 공정·평화·복지 도정 정책 예산 집중
대규모 사업 20건 등 총 29건 접수, 29·30일 본선 진출 11개 정책 선정
경기도가 코로나19로 인한 버스 운행중단의 위기를 돌파하고 도민들의 기초적인 교통 이동권을 보장하고자 공공버스 운영비 184억원을 선제적으로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사진은 경기도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올해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21, 경기 FIRST’ 사업에 도내 29개 시·군이 참가했다. 사진은 경기도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경기도가 600억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걸고 진행하는 올해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21, 경기 FIRST’ 사업에 도내 29개 시·군이 참가했다.

7일 경기도에 따르면 지난달 26일 정책공모 접수를 마감한 결과 최고 100억 원에서 60억원까지 지원되는 대규모 사업에 20, 최고 60억원에서 30억원이 지원되는 일반 규모 사업에 9건 등 총 29건이 접수됐다.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는 시군이 가장 시급하게 해결해야 할 지역 현안 중 공정·평화·복지의 도정 3대 핵심가치 실현과 관련된 정책사업에 예산을 집중하기 위해 시행하는 공모사업이다.

도는 이달부터 심사선정의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한 외부전문가 심사단을 구성하고 사업현장 입지 적정성, 사업의 실현·지속 가능성 등 총 5개 분야에 대해 오는 29일과 30일 양일간 예비심사를 통해 총 29개 사업 중 본심사에 진출할 11개 시·군 정책사업을 선정할 계획이다.

아울러, 사업 선정 시 주민공청회 등 주민의견을 수렴하거나 투자심사, 설계비 확보 등 사전 행정절차를 이행해 당해연도에 즉시 추진이 가능한 사업에는 가점을 부여하기로 했다.

이번 예비심사를 통해 본선에 진출할 11개 시·군 정책사업이 결정되면 5월 중 본심사에서 외부전문가 심사 및 도민 온라인 여론조사를 통해 최종순위가 결정되며 대규모사업 4건에 총 300억원, 일반규모사업 7건에 총 300 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이 지원된다.

도 관계자는 정책공모 사업은 특별조정교부금에 대한 선택과 집중을 통해 시·군이 재정 부담 없이 대규모 숙원 사업을 추진할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라며 ·군의 정책개발 역량을 키우고 주요 지역 현안사업이 순조롭게 추진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는 파주시가 사람과 자연이 예술로 이어지는 경기 수변생태공원 재생사업으로, 안양시가 경기 밤도깨비 안심셔틀 도시 조성사업으로 대규모 부문과 일반규모 분야에서 대상을 차지해 각각 100억원과 60억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성남시, 판교대장지구 공영주차장 건립
  • 에버랜드"사파리버스 추억안고 굿바이"···45주년 맞아 사파리월드 올봄 선보인다
  • 안양시, 2천억원 투입 도시개발 관양그리니티시티 조성 탄력
  • 하나님의 교회 ‘유월절’로 희망의 소식 전한다
  • 김상호 하남시장 “미사역, 급행역으로 건의할 것”
  • 경기도, 영세 소기업 스마트공장 진입 돕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