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8일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정식 오픈
상태바
양주시, 8일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정식 오픈
  • 강상준 기자
  • 승인 2021.04.07 16: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가 8일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을 정식 오픈한다. (사진제공=양주시청)
양주시가 8일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을 정식 오픈한다. (사진제공=양주시청)

양주시가 8일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을 정식 오픈한다.

배달특급은 기존 민간 배달앱의 6~13%에 달하는 과도한 중개수수료를 1%로 낮추고 추가 광고비를 없애 배달 플랫폼 시장 독과점에 따른 소상공인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하고자 경기도주식회사에서 개발·운영하는 공공 배달앱이다.

앞서 시는 지난 1월 배달 가능한 관내 외식업체를 대상으로 배달특급 가맹점 사전모집을 실시한 결과, 당초 목표치인 750개소를 상회하는 798개소에서 신청하는 실적을 올리며 지역 소상공인의 뜨거운 관심과 호응을 얻었다.

배달특급에서는 신용·체크카드와 페이코 간편 결제를 비롯해 양주사랑카드를 통한 온라인 결제가 가능하며 양주사랑카드 충전 인센티브 10%에 더해 지역화폐로 결제 시 주어지는 배달특급 5% 할인 쿠폰으로 총 15%의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등 지역화폐 이용 편의성을 한층 높였다.

또한 4월 한정 이벤트로 신규 회원가입과 첫 주문 시 각각 할인 쿠폰을 증정하며 오픈 기념 특급세권 10% 할인 쿠폰을 추가로 증정한다.

이 밖에도 전월 이용실적에 따라 회원등급별로 할인 쿠폰을 지급하고 매월 다양한 맞춤형 프로모션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배달 플랫폼 시장 내 점유율을 높여나갈 계획이다.

배달특급은 구글 플레이스토어, 앱스토어에서 배달특급을 검색해 내려받을 수 있으며 가맹점 신청은 배달특급 홈페이지에서 사업자등록증, 통장사본, 메뉴판 이미지 등을 첨부해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음식물 배달 등 비대면 소비를 선호하는 현상이 대두됨에 따라 소상공인과 소비자를 연결하는 배달앱의 역할이 더욱 커졌다이번 배달특급 도입으로 소상공인은 중개수수료 부담을 줄이고 소비자는 할인혜택을 누리는 등 모두가 윈윈하는 지역경제 질서 확립을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성남시, 판교대장지구 공영주차장 건립
  • 에버랜드"사파리버스 추억안고 굿바이"···45주년 맞아 사파리월드 올봄 선보인다
  • 안양시, 2천억원 투입 도시개발 관양그리니티시티 조성 탄력
  • 하나님의 교회 ‘유월절’로 희망의 소식 전한다
  • 김상호 하남시장 “미사역, 급행역으로 건의할 것”
  • 경기도, 영세 소기업 스마트공장 진입 돕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