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정 되찾은 도내 '주록계곡 등 3곳' 관광명소로 키운다
상태바
청정 되찾은 도내 '주록계곡 등 3곳' 관광명소로 키운다
  • 김삼철 기자  news1003@daum.net
  • 승인 2021.04.05 17: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 백운·여주 주록리·가평 조무락골 청정계곡 관광명소화 지역 최종 선정
방문객 위한 관광 콘텐츠 발굴…마케팅 전문가 자문단 밀착 컨설팅 지원
경기도가 불법시설물을 철거해 ‘청정계곡’ 3곳을 대상으로 관광명소화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사진은 여주주록리계곡. (사진=김삼철 기자)
경기도가 불법시설물을 철거해 ‘청정계곡’ 3곳을 대상으로 관광명소화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사진은 여주주록리계곡. (사진=김삼철 기자)

경기도가 불법시설물을 철거해 청정계곡으로 발돋움한 포천 백운계곡 등 3곳을 대상으로 관광명소화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도는 청정계곡 관광명소화 대상 지역 선정공모사업을 통해 포천 백운계곡 사계절 피크닉 체험여주 주록리계곡 사슴이 뛰어노는 주록리 계곡 체험가평 조무락골·용소계곡 반딧불이의 귀환을 최종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도와 경기관광공사는 공모에서 선정된 시·군에 예산 지원뿐만 아니라 관광·마케팅 분야 전문가 자문단의 밀착 컨설팅을 제공한다. 특히 3개 지역에서만 체험이 가능한 콘텐츠를 집중 육성할 계획이며, 찾아가는 경기관광홍보관 등 온·오프라인 홍보 지원을 통해 청정계곡을 도민의 관광 목적지로 알린다.

·군별 사업 구상을 보면 포천시는 여름 성수기뿐만 아니라 봄·가을철에도 계곡 소풍이 가능하도록 선택형 피크닉 패키지를 개발했다. 성수기와 비성수기 방문객 모두가 만족하는 관광 상품을 발굴하고, 포토존을 설치해 볼거리를 마련할 계획이다.

여주시는 주록리계곡과 울창한 숲, 주록리 마을에서 운영하는 체험활동 프로그램 등을 유기적으로 활용해 소규모 관광객을 대상으로 하는 체험·휴양(힐링)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계곡 물놀이, 목공예 체험, 자연체험, 숲해설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연중 진행, 사계절 내내 주록리계곡의 매력을 더할 생각이다.

가평군은 청정지역으로 지정된 적목리 조무락골·용소계곡 일대에서 청명한 자연환경을 활용한 관광프로그램을 추진한다. 야경 관찰·명상·둘레길 걷기(트래킹찾아가는 소공연 등이 있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과장은 지역별 특성을 반영한 체험 프로그램으로 지역상권 활성화뿐만 아니라 청정계곡이 사시사철 방문 가능한 관광모델로 정착하기를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이번에 선정된 3개 지역을 포함한 청정계곡을 대상으로 계곡의 매력을 담은 작품을 발굴하는 온라인 공모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미국 인공위성 오늘 정오 한반도 추락 가능성 ‘경계경보’ 발령
  • 화성 봉담 아파트서 ‘불’...2명 부상, 늦은 밤 대피 소동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5일, 일)…흐리고 최대 7㎝ 눈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금)…절기상 ‘소한’ 늦은 오후부터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4일, 토)…흐리고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금)…흐리고 ‘겨울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