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문화도시 조성 본격화···6월에 문화도시 조성계획서 제출
상태바
군포시, 문화도시 조성 본격화···6월에 문화도시 조성계획서 제출
  • 권광수 기자  729272@joongang.tv
  • 승인 2021.03.18 18: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대희 시장 “시민과의 소통으로 군포 고유의 문화정책 만들어야”
한대희 군포시장(왼쪽)이 군포 문화도시 조성계획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제공=군포시청)
한대희 군포시장(왼쪽)이 지난 17일 군포 문화도시 조성계획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제공=군포시청)

군포시가 지난 17일 정부의 문화도시 지정을 위한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하는 등, 문화도시 조성사업을 본격화했다.

한대희 시장과 문화체육관광부 관계자, 수원문화도시 총괄기획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보고회는 용역 수행기관으로부터 문화도시 조성계획과 관련한 보고를 받은 후, 문화도시 추진 방향 등에 대한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한대희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문화도시 조성은 문화·예술분야에 국한시키지 말고 도시문화 전략 차원에서 도시를 재설계하는 방향으로 접근해야 한다, “군포 고유의 성격에 맞는 정책수립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 시장은 이어 문화도시 조성을 위한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시민들과 소통하고 공유하면서 지역담론을 형성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 시장은 특히 군포의 정체성과 문화적 자원, 공동체 의식이 부족한 것이 사실이라며, “문화도시 추진에 정답은 없고, 그래서 규정받을 필요도 없는 만큼, “시민들과 함께 군포의 고유성을 만들어가야 한다고 밝혔다.

군포시는 정부의 4차 문화도시 지정과 관련해 오는 6월에 문화도시 조성계획서를 제출할 계획이며, 이어 10월 안으로 문화도시 조성계획의 승인여부가 결정될 예정이다.

문화도시로 지정되면 문화도시 조성사업에 한층 힘이 실릴 전망이다.

군포시 관계자는 문화도시 조성은 정부의 문화도시 지정보다 큰 개념이라며, “문화적 측면을 뛰어넘어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도시의 전체 틀을 다시 짠다는 방향으로 접근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자수첩] 유나양의 죽음, 일가족 극단적 선택이 아니라 ‘자녀살해’
  • 복숭아를 먹으면 예뻐진다
  • 경기 광역의원(도의원) 당선인 명단
  • 화성시, 이주배경 아동 청소년들 ‘편의점서 손쉽게 도시락 지원받아요’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3일, 목)···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 최대 12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7일, 월)···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