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현장참여 정책제안제’ 운영
상태바
경기도교육청, ‘현장참여 정책제안제’ 운영
  • 권영복 기자
  • 승인 2021.03.18 15: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220건 가운데 52건 수용
교육정책·경기교육 기본계획 반영
작년 정책제안 관행·제도개선 최다
경기도교육청이 1일부터 4일까지 안전한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위해 도내 모든 중·고등학교 학사운영을 원격수업으로 전환한다고 30일 밝혔다. 사진은 경기도교육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경기도교육청은 학생·학부모·교직원이 교육정책에 관한 의견을 직접 제안하고 이를 정책에 반영하는 ‘현장참여 정책제안제’를 운영하고 있다. 사진은 경기도교육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경기도교육청은 학생·학부모·교직원이 교육정책에 관한 의견을 직접 제안하고 이를 정책에 반영하는 현장참여 정책제안제를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도교육청은 지난 2017년부터 현장참여 정책제안제를 운영해왔으며 도내 각급학교 학생, 학부모, 교직원, 도교육청 소속 기관 직원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제안된 의견은 각 부서와 정책기획관 검토를 거쳐 경기교육 정책과 경기교육 기본계획에 반영된다.

도교육청은 제안내용을 수용, 일부수용, ·외부 검토, 수용불가로 구분하고 해당 기관에 검토결과를 안내하고 있다. 2020년 현장참여 정책제안제를 통해 제안된 의견은 총 220건으로 도교육청은 이 가운데 52(23.6%)을 수용 또는 일부 수용하고 나머지 47(21.4%)은 내·외부 검토를 진행하고 있다.

제안 내용으로는 관행·제도개선이 77.2%로 가장 많았고 교육과정 정상화를 위해 필요한 정책·사업 14.1%, 선생님이 행복한 학교를 만들기 위한 정책 5.9%, 불필요한 정책 2.7%였다.

도교육청이 수용한 주요 정책제안으로는 학교의 자료제출기한 확보 노력, 업무용 클라우드 도입, 예방·지원중심 감사행정 추진, 장학사·연구사 등 교육전문직 현장 평가제 도입, 학교 안 무선망 구축, 교원 법정의무교육을 원격형으로 개설 등이 있다.

도교육청 이한복 정책기획관은 코로나19로 교육 현장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교육 현장의 의견과 새로운 제안을 면밀히 검토해 학생중심·현장중심 교육정책이 이뤄지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민 실수요자 보호대책 없는 갑작스러운 대출규제..공공주택 입주예정자들 ‘불안’
  • [50대 초반 나이 기자, 화이자 백신 2차 접종 체험기]
  • 남양주 다산 주민들 '택지개발 철회운동'..."교통대책 없이는 신규택지개발 안돼"
  • [단독] '유명 중고차 유튜버' 영종도서 피흘리며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 발견'
  • [드론이 본 세상] 남한강 멋진 야경 만드는 ‘여주보’
  • 정부 상생지원금 글쎄...‘혜택 큰 경기지역화폐 더 선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