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스마트 박물관 기반조성 탄력 받았다
상태바
안양시, 스마트 박물관 기반조성 탄력 받았다
  • 허찬회 기자
  • 승인 2021.02.17 10: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김중업 건축박물관. (사진제공=안양시청)
안양시가 추진하고 있는 국내최초의 스마트 건축전문 박물관의 기반조성 사업에 탄력을 받게 됐다. 사진은 김중업 건축박물관. (사진제공=안양시청)

안양시가 추진하고 있는 국내최초의 스마트 건축전문 박물관의 기반조성 사업에 탄력을 받게 됐다.

17일 시에 따르면 이는 문화체육관광부가 공모한 ‘2021년도 스마트박물관·미술관 기반조성사업’에 ‘김중업건축박물관’을 응모해 최종 선정, 사업비 4억 원을 확보했기 때문이다.

이 사업은 4차산업혁명시대 기술을 활용하여 박물관·미술관의 새로운 콘텐츠를 개발하고, 관람객에게 색다른 문화체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취지를 담고 있다.

이번 공모 선정으로 김중업건축박물관은 전국 21개 기관과 더불어 실감콘텐츠 제작과 체험존 조성을 지원받게 됐다.

고대와 근 현대를 넘나드는 우리나라 건축물의 면모는 물론, 건축가 김중업의 건축세계를 엿볼 수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이러한 특장 점을 살려 관련한 콘텐츠를 제작해 관람객들에게 수준 높은 공공 문화자원을 향유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박물관 외벽을 활용해 고대문화재와 김중업 건축 영상으로 야간 경관을 연출하는 ‘미디어파사드’ 기술과 김중업 건축세계를 효과적으로 전달하는 ‘홀로그램’등 몰입감 높은 실감콘텐츠의 기술을 선보이게 된다.

여기에 박물관 소장품의 미디어아트 재구성 등 체험형 미디어가 구비된 체험존을 조성해 차별화된 새로운 문화관광명소로 조성한다는 전략이다.

시는 올 하반기 스마트박물관으로 첫 선을 보인다는 목표로 세부 계획을 수립하고 콘텐츠와 체험존을 구축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에버랜드"사파리버스 추억안고 굿바이"···45주년 맞아 사파리월드 올봄 선보인다
  • 성남시, 판교대장지구 공영주차장 건립
  • ‘4·7 재보선 당선자’ 民心 헤아려야
  • 하나님의 교회 ‘유월절’로 희망의 소식 전한다
  • 경기도, 영세 소기업 스마트공장 진입 돕는다
  • 양주시, 다둥e카드 연계 ‘다자녀가정 할인 지원사업’ 업무협약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