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올 상반기 고용시장 활성화에 적극 나설 태세
상태바
정부, 올 상반기 고용시장 활성화에 적극 나설 태세
  • 김정삼 기자
  • 승인 2021.01.13 11: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남기 부총리 "상반기 중 공공기관 45% 이상 채용"

지난해 연간 취업자가 21만8000명 감소하는 등 지난 1998년 외환위기 이후 최대 감소폭을 기록하자 정부가 고용시장 활성화에 적극 나설 태세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3일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 겸 한국판뉴딜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고용 충격이 가장 클 1분기에 공공부문이 버팀목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올해 계획된 직접 일자리 사업의 80%인 83만명, 사회서비스 일자리의 44%인 2만8000명을 1분기 중 집중적으로 채용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홍 부총리는 "공공기관 올해 채용 인원의 45% 이상을 상반기 내 채용하고, 2만2000명 규모 인턴 채용 절차도 이달 중 신속히 개시하겠다"고 말했다.

홍남기 부총리는 "공공기관 올해 채용 인원의 45% 이상을 상반기 내 채용하겠다"고 말했다.(사진=기재부)
홍남기 부총리는 "공공기관 올해 채용 인원의 45% 이상을 상반기 내 채용하겠다"고 말했다.(사진=기재부)

홍 부총리는 또 "고용유지지원금을 포함해 올해 일자리 예산 중 집행관리대상 예산의 38%인 5조1000억원을 1분기 중 조기 집행하고, 3월에 종료될 예정인 특별고용지원업종 지정 연장도 검토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개인정보 담긴 '용인시 3개 구청 공문서' 수천 장, 고물상 '폐지 더미서 발견'
  • 경기 289명, 인천 32명 신규 확진...경북 BTJ 열방센터 방문 경기도민에 '행정명령'
  • 수원 라마다프라자 호텔 5층서 불... '인부 1명 사망, 투숙객 139명 대피'
  • 파주 지하철 3호선 연장 사업 탄력···2023년 말 공사 착공
  • 안산시, GTX-C 연장 ‘6철’ 시대···서울 삼성역 30분 내외 가능
  • 단세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