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포용적 회복’과 ‘미래 대비’ 경기도가 선도
상태바
이재명 ‘포용적 회복’과 ‘미래 대비’ 경기도가 선도
  • 김삼철 기자
  • 승인 2021.01.11 13: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 불행 원인 제거하고 ‘국리민복 증진에 노력’
(사진=이재명 경기지사 페이스북)
이재명 지사가 11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 글에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사에 담긴 ‘포용적 회복’과 ‘미래 대비’를 1380만 민의를 대표하는 경기도가 이를 힘차게 구현해 갈 것이고 적었다. (사진=이재명 경기지사 페이스북)

이재명 지사가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사에 담긴 포용적 회복미래 대비를 경기도가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11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 글에 포용적 회복과 미래 대비를 강조하신 대통령님의 신년사는 2021년 대한민국호가 나아갈 방향으로 1380만 민의를 대표하는 경기도가 이를 힘차게 구현해 갈 것이라며 이같이 적었다.

이재명 지사는 대통령님의 말씀처럼 위기 속에서 대한민국은 빛났고’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헌신과 희생 위에 세워진’ K-방역은 세계적 찬사를 받았다올해는 그 성과를 바탕으로 코로나19의 완전한 극복과 경제적, 사회적 상처의 치유, 국민의 화합 및 미래 대비를 위해 모두가 힘을 모아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경기도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전력을 기울이는 한편, 극소수를 위한 기득권 구조 등 사회적 불행의 원인을 제거하고 경제적 기본권 확대를 통한 공동체의 회복과 국리민복의 증진에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정부 수립 70여년을 거쳐 오면서 대한민국의 정치적 기본권과 사회적 기본권은 어느 정도 확보되었기에, 이제는 경제적 기본권 확대를 위해 경기도가 정책 모범을 만들어가려고 한다고도 적었다.

문재인 대통령님께서도 격차를 좁히는 위기 극복특히 주거 안정을 위해 필요한 대책 마련을 주저하지 않겠다고 하셨다면서 경기도에서는 대통령님의 평생 주택(기본 주택) 철학을 현실에서 구현하고, 대한민국의 가장 큰 병폐인 부동산 투기와, 그로 인한 막대한 가계부채 부담, 총수요 부족의 악순환을 끊어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적었다.

이 지사는 민생경제 회복을 위해 정책역량을 총동원하겠다는 대통령님 말씀처럼 경제 방역을 강화하고 경기회복의 마중물을 붓기 위해 앞장서는 한편, 미래는 준비하는 자의 몫이라는 말씀, 사회가 공정하다는 믿음이 있을 때 함께 사는 길을 선택할 수 있다는 말씀에도 깊이 공감한다고 밝혔다.

이재명 지사는 마지막으로 위기의 터널 끝에 만날 대한민국은 모두에게 공정하고, 모두가 미래에 대한 희망으로 가득할 수 있도록 저에게 주어진 책임과 역할을 다 하겠다고 적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성남시, 판교대장지구 공영주차장 건립
  • 에버랜드"사파리버스 추억안고 굿바이"···45주년 맞아 사파리월드 올봄 선보인다
  • 안양시, 2천억원 투입 도시개발 관양그리니티시티 조성 탄력
  • 하나님의 교회 ‘유월절’로 희망의 소식 전한다
  • 김상호 하남시장 “미사역, 급행역으로 건의할 것”
  • 경기도, 영세 소기업 스마트공장 진입 돕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