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필근 도의원, 개인택시조합과 “3차 재난지원금 전 국민 대상 지역화폐 지급 촉구”
상태바
이필근 도의원, 개인택시조합과 “3차 재난지원금 전 국민 대상 지역화폐 지급 촉구”
  • 김삼철 기자
  • 승인 2020.12.16 11: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이필근 의원은 16일 경기도의회 1층 현관 앞에서 김진섭 경기도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이사장과 함께 기자회견을 갖고, ‘코로나 잡고 경제 살리는 경기도민운동’에 동참하며, 전국민을 대상으로 한 4차 재난지원금을 지역화폐로 지급할 것을 촉구했다. (사진제공=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이필근 의원은 16일 경기도의회 1층 현관 앞에서 김진섭 경기도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이사장과 함께 기자회견을 갖고, ‘코로나 잡고 경제 살리는 경기도민운동’에 동참하며, 전국민을 대상으로 한 3차 재난지원금을 지역화폐로 지급할 것을 촉구했다. (사진제공=경기도의회)

이필근 경기도의원(민주당·수원1)16일 오전 경기도의회 1층 현관 앞에서 김진섭 경기도 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이사장과 함께 기자회견을 갖고, ‘코로나 잡고 경제 살리는 경기도민운동에 동참한다며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한 3차 재난지원금을 지역화폐로 지급할 것을 촉구했다.

이날 기자회견은 지난 1130일 경기도의회에서 뜻을 함께한 31명의 의원들이 제안한 경기도민운동을 적극 지지하고, 이에 동참하는 뜻으로 진행되고 있는 릴레이 기자회견의 일환으로 건설교통위원회 김명원 위원장(민주당·부천6)도 함께 참석했다.

이필근 의원은 코로나19의 확산세가 3차 대유행 단계에 진입하는 최고의 위기 상황이라며 방역단계 강화로 경제활동이 위축되면서 택시 승객의 감소는 택시운수종사자 분들의 소득 감소로 이어져 많은 피해를 입혔고, 실질적인 지원책 마련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김진섭 경기도 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이사장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연말연시 대목임에도 택시업계는 심각한 경제적 어려움에 처해 있다경제 극복을 위해서는 3차 긴급재난지원금 지원 등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현재 논의되고 있는 3차 긴급재난지원금은 국민 소비 촉진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 국민에게 30만원씩 지급하고, 소멸성 지역화폐로 지원할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재명 경기지사는 지난 11월 28일 정부 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인 중·소상인과 자영업자들은 ‘3차는 지역화폐 방식으로 보편 지급돼야 한다고 강력하게 요구하고 있다이런 지역화폐 보편 지급 주장은 경제 현장의 요구라고 밝힌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양시, 인덕원 일대 복합환승 등 스마트 복합단지 조성된다
  • [특집] 고양시, 사통팔달 교통망으로 자족도시 쾌속 질주 청신호
  • [특집] 최대호 안양시장, 새로운 10년의 미래를 그렸다
  • 경기도, 2차 재난기본소득 온라인 요일 5부제 9일부터 해제
  • 의정부시, 10-1번 노선 전세버스 2대 추가
  • 道교육청, 사립유치원 감사로 제도 개선·문제 해결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