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 마이스 엑스포 ’송도서 개막… 오는 27일까지 30개국 참여
상태바
‘코리아 마이스 엑스포 ’송도서 개막… 오는 27일까지 30개국 참여
  • 이복수 기자
  • 승인 2020.11.24 15: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서 마이스의 뉴노멀 경험, K-마이스·첨단 회의기술 실증 무대
박남춘 인천시장 24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코리아 마이스 엑스포 2020’에서 내빈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시청)
박남춘 인천시장 24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코리아 마이스 엑스포 2020’에서 내빈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시청)

‘2020 코리아 마이스 엑스포(KOREA MI CE EXPO 2020, 이하 KME 2020)’24일부터 27일까지 일정으로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됐다.

24일 인천시에 따르면, 코리아 마이스 엑스포는 국내 대표 마이스(MICE - 기업회의·포상관광·컨벤션·전시회 ) 박람회로 인천광역시와 인천관광공사는 2018년부터 2022년까지 연속 개최권을 유치해 글로벌 브랜드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고 있다.

대면·비대면 병행으로 진행되는 ‘KME 2020’은 마이스 비즈니스의 장이자 K-방역과 함께하는 K-마이스 및 첨단 회의기술을 실증하는 무대로 인천시에서 국내 최초로 도입한 마이스 행사형 클린인천 출입인증을 비롯한 안면인식 등록, 안내로봇 발열체크 등 비대면 방역관리시스템과 홀로그램 및 가상 플랫폼 등을 통해 이를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카렌 춥카(Karen Chupka) CES(세계 최대 가전박람회) 부사장은 기조강연에서 디지털 전환이 가져다준 새로운 경험의 가치와 산업의 지속성과 확장성을 위한 디지털 요소의 활용 방안을 제시했다.

또한 인천 마이스 홍보관도 마련돼 있다. 인천 홍보관은 인천의 마이스 자원과 다양한 매력을 알릴 수 있는 내용으로 준비돼 있다. 또한 KME 플랫폼 메인화면에 인천의 상징과 명소들을 배치해 개최도시의 색깔을 드러낼 수 있도록 구성했다.

인천시가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 인천관광공사와 함께 개최하는 올해 박람회는 국내 220개 마이스 업계와 30개국 300여 명의 국내·외 바이어가 화상으로 실시간 상담을 진행한다.

박남춘 시장은 인천시는 인천 마이스지원센터 역할 확대, 인천 관광마이스포럼 운영, 하이브리드 마이스 지원 등 코로나19로 타격 입은 마이스 업계를 돕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국내 최초로 마이스 행사형 클린인천 출입인증시스템을 도입하는 등 마이스 행사를 안전하게 개최할 수 있도록 철저한 방역 가이드라인을 실천하고 있으니 언제든 안심하고 인천을 찾아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개인정보 담긴 '용인시 3개 구청 공문서' 수천 장, 고물상 '폐지 더미서 발견'
  • 경기 289명, 인천 32명 신규 확진...경북 BTJ 열방센터 방문 경기도민에 '행정명령'
  • 수원 라마다프라자 호텔 5층서 불... '인부 1명 사망, 투숙객 139명 대피'
  • 파주 지하철 3호선 연장 사업 탄력···2023년 말 공사 착공
  • “검찰청법 폐지해 수사·기소 분리해야”···與 위원들 ‘공소청 법안’ 발의
  • 단세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