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늘어나는 코로나 장발장... 제안을 기다립니다”
상태바
이재명 “늘어나는 코로나 장발장... 제안을 기다립니다”
  • 김삼철 기자
  • 승인 2020.11.19 16: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지사는 19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코로나19로 인해) 올해 1분기 생계형 범죄가 40만 4천 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5% 늘어났다”며 “늘어나는 코로나 장발장을 위해 여러분의 제안을 기다린다”고 밝혔다. (사진=이재명 지사 페이스북)

이재명 지사가 코로나19로 경제적 위기에 처한 도민들의 삶을 처참하게 만들고 있다굶주림으로 빵을 훔칠 수밖에 없는 장발장이 지금 우리 이웃이 되고 있다고 슬픈 현실을 전했다.

이 지사는 19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코로나19로 인해) 올해 1분기 생계형 범죄는 404천 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5% 늘어났다늘어나는 코로나 장발장을 위해 여러분의 제안을 기다린다고 밝혔다.

이어 재산범죄와 특히 고령층의 재산범죄는 각각 11%씩 증가했다어떤 경우에도 범죄를 정당화할 순 없지만 배가 고파 범죄를 저지르는 일은 막아야 한다. 그것이 바로 국가가, 사회가 할 일이라고 국가의 의무를 언급했다.

그러면서 경기도는 생계위기에 처한 분들의 먹거리 제공 등 긴급구호를 위해 푸드마켓에 장발장 코너를 만들어 필요한 최소 물품들을 무상 공급하려 한다생존을 위해 범죄를 선택하는 절박한 상황을 함께 이겨낼 수 있도록 경찰에도 경미한 생계형 범죄로 훈방 조치된 위기 도민·가구 발굴을 공식 의뢰했다고 설명했다.

이 지사는 그러나 이것만으로는 해결이 어려워 도민 여러분께 이 문제에 대한 입장 및 해결책에 대한 아이디어 제안을 부탁드린다비상한 시기에는 비상한 대책이 필요하다. 전문가와 공직자들만으로는 이 문제에 대한 대응에 한계가 있으니 집단지성 발동을 다시 한번 요청드린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발전소 가동 중지시킨 포천시 행정에 “산단입주 기업인들 발끈”
  • 성남 분당중학교 학생 3명 코로나19 확진··· 184명 전수검사
  • 야권, 여당 ‘보궐선거 후보 공천’ 비난
  • 남양주시 퇴계원서 시내버스-1t 트럭 정면충돌... 트럭 운전자 사망
  • 광명시, 마지막 달동네 보상 길 열리나... ‘주민총회 개최’
  • 지지부진했던 이천 ‘부발역세권 북단 개발사업 본격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