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환경문화총연맹, 휴일도 없이 봉사활동에 앞장
상태바
대한환경문화총연맹, 휴일도 없이 봉사활동에 앞장
  • 권영복 기자
  • 승인 2020.11.15 14: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깨끗한 서호저수지 조성에 진땀 흘려
(사진=권영복 기자)
대한환경문화총연맹은 15일 오전 10시부터 수원시 팔달구 화서동에 위치한 서호저수지에서 환경정화 캠페인을 전개했다. (사진=권영복 기자)

대한환경문화총연맹은 15일 오전 10시부터 회원들과 자원봉사단체 학생 등 9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수원시 팔달구 화서동에 위치한 서호저수지에서 산책로 주변을 비롯해 공원 내·외부의 쓰레기와 오물 등의 청소와 더불어 환경정화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날 환경정화활동에는 공학현이사장을 비롯해 박재순 전임회장, 권오봉총본부장 등 임원과 회원들이 참석했으며, 수원시자원봉사센터의 지원도 있었다.

3시간 여에 걸쳐 환경정화봉사활동을 마친 회원들과 자원봉사에 참여한 학생들을 향해 공학현이사장을 "휴일 임에도 불구하고 이른 시간부터 봉사활동에 참여한 모든 분들에게 강사하다"고 말하며 "여러분들의 자연사랑과 봉사로 인해 후손들에게 맑고 깨끗한 자연을 되돌려 줄 수 있음에 자부심을 느낀다"고 치하했다.

대한환경문화총연맹은 매월 수원천변을 비롯해 광교산과 수원시내 공원 등을 청소하며, 올해는 코로나19 사태에 발맟춰 지역사회의 곳곳의 방역소독과 불우이웃돕기 연탄지원봉사 등 수원사회의 어둡고 험한 곳을 찾아 밝고 깨끗한 수원시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트로이 목마에 숨긴 ‘꼼수’···미래 걱정하는 정치인 돼야
  • 여주 중증장애인 보호시설 ‘라파엘의 집’서 코로나19 집단발생... “현재 25명으로 늘어”
  • 발전소 가동 중지시킨 포천시 행정에 “산단입주 기업인들 발끈”
  • 경기도 23개 시·군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외국인·법인 대상
  • 성남 분당중학교 학생 3명 코로나19 확진··· 184명 전수검사
  • 야권, 여당 ‘보궐선거 후보 공천’ 비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