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취업시장 한파··· 취업자 40만명 수준 급감
상태바
9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취업시장 한파··· 취업자 40만명 수준 급감
  • 김정삼 기자
  • 승인 2020.10.16 09: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5월(39만2000명) 이후 4개월 만에 가장 크게 줄어

지난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 영향으로 고용시장이 급랭하면서 취업자 수가 40만명 수준 감소했다.

통계청이 16일 발표한 ‘9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701만2000명으로, 전년동기대비 39만2000명 감소했다.

지난 5월(39만2000명) 이후 4개월 만에 가장 크게 줄어든 것이다.

취업자 수는 3월(-19만5000명), 4월(-47만6000명), 5월(-39만2000명), 6월(-35만2000명), 7월(-27만7000명), 8월(-27만4000명)에 이어 7개월 연속 줄어들었다.

감소폭은 5월부터 축소됐으나 코로나 재확산에 지난달 다시 늘어났다.

연령별로 보면 60세 이상은 취업자가 41만9000명 늘었으나 30대(-28만4000명), 20대(-19만8000명), 40대(-17만6000명), 50대(-13만30000명) 등 나머지 연령대는 대부분 감소했다.

산업별로는 숙박·음식점업(-22만5000명), 도·소매업(-20만7000명), 교육서비스업(-15만1000명) 등에서 줄었다.

반면 보건업·사회복지서비스업(13만5000명), 공공행정·국방·사회보장행정(10만6000명), 건설업(5만5000명) 등에서는 늘었다.

임금근로자 중 상용근로자는 9만6000명 늘었으나 임시근로자(-30만3000명)와 일용근로자(-4만1000명)가 감소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비교 기준인 15∼64세 고용률은 65.7%로, 1년 전보다 1.4%포인트 하락했다. 실업률은 3.6%로 1년 전보다 0.5%포인트 상승했다.

통계청이 16일 발표한 ‘9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701만2000명으로, 전년동기대비 39만2000명 감소했다.(자료=통계청)
통계청이 16일 발표한 ‘9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701만2000명으로, 전년동기대비 39만2000명 감소했다.(자료=통계청)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평택시민들 뿔"···스타필드 안성, 문 열자마자 “심각한 교통난”
  • 골프장 캐디 성희롱 고객 ‘꼼짝 마’··· “카트에 블랙박스 속속 도입”
  • 여주시민 '대기업 갑질에서 지켜 달라'···경기도청서 1인 시위
  • 이재오 전 특임장관, 이포·여주·강천보 방문···“보 해체는 명백한 국가시설 파괴”
  • 쿠팡 여주물류센터, 강원도 춘천으로 인력 찾아 ‘삼만리’··· ‘일할 사람 없다'
  • ‘술 축제’를 드라이브 스루로 개최한다고···오산시 수제 맥주축제 ‘논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