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부평정수장 21~23일 가동 중단···수계전환 통해 정상 공급
상태바
인천 부평정수장 21~23일 가동 중단···수계전환 통해 정상 공급
  • 이복수 기자
  • 승인 2020.10.15 15: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수지 밸브 수리· 관로정비공사, 직수 공급지역 단수 ·수량감소 예상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는 부평정수장 1공장이 정수지 밸브 수리 및 관로정비공사로 오는 21일 오전 10시부터 23일 오전 10시까지 48시간 동안 가동이 중단될 예정이다. (사진=중앙신문DB)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는 부평정수장 1공장이 정수지 밸브 수리 및 관로정비공사로 오는 21일 오전 10시부터 23일 오전 10시까지 48시간 동안 가동을 중단할 예정이다. 사진은 인천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인천 부평정수장이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관로정비공사로 인해 가동이 중단된다.

15일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는 부평정수장 1공장이 오는 21일 오전 10시부터 23일 오전 10시까지 48시간 동안 가동이 중단될 예정이라며,  시민불편 최소화를 위해 16일부터 단계별 수계전환(물흐름 바꿈)을 통해 단수 없이 수돗물을 정상 공급한다고 밝혔다.

이번 수계전환은 3단계로 나누어 실시되며, 16일 실시되는 1단계 에서는 서구(가좌동), 19일부터 23일까지 실시되는 2단계에서는 미추홀구, 중구(영종 제외), 동구, 부평구(부평4~5, 부개2,3), 21일부터 23일까지 실시되는 3단계 수계전환에서는 부평구, 미추홀구(주안5,6), 남동구(간석4)이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부평정수장은 부평구, 계양구, 서구, 미추홀구와 남동구 일부지역에 수돗물을 공급하고 있는 곳으로, 정수지 밸브 수리 및 관로정비공사로 부득이하게 가동을 일부 중단하게 됐다.

또한, 수계전환을 통해 수돗물을 정상 공급하지만, 부평구 원적산 배수지 주변 고지대 및 3층 이상 직수로 공급받는 일부 지역에서는 물 사용량이 많은 시간대에 수압 저하로 인한 단수 및 수량 감소가 예상된다.

상수도사업본부에서는 고지대 주민들을 위해 수계전환이 되는 동안에는 물 절약에 협조해 주실 것과, 먹는 물이 부족할 경우에는 관할 행정복지센터에서 미추홀참물을 수령해 음용할 것을 당부했다.

상수도사업본부에서는 부평정수장이 가동 중단에 맞춰 단계별 수계전환을 통해 남동·수산·공촌정수장에서 수돗물을 대체 공급하는 한편, 배수지 최고수위를 확보해 시민들에게 수돗물을 차질 없이 공급할 계획이다.

한편, 상수도사업본부에서는 수계전환 과정에서 있을 수 있는 일시적인 녹물 발생에 대비해 매뉴얼에 따라 밸브를 서서히 개방하고 유속변화 구간을 중점 관리하는 한편, 사전 소화전 방류와 수질 모니터링 등 선제적 조치를 통해 녹물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평택시민들 뿔"···스타필드 안성, 문 열자마자 “심각한 교통난”
  • 골프장 캐디 성희롱 고객 ‘꼼짝 마’··· “카트에 블랙박스 속속 도입”
  • 여주시민 '대기업 갑질에서 지켜 달라'···경기도청서 1인 시위
  • 이재오 전 특임장관, 이포·여주·강천보 방문···“보 해체는 명백한 국가시설 파괴”
  • 쿠팡 여주물류센터, 강원도 춘천으로 인력 찾아 ‘삼만리’··· ‘일할 사람 없다'
  • ‘술 축제’를 드라이브 스루로 개최한다고···오산시 수제 맥주축제 ‘논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