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감 백신 무료접종 일시 중단...‘품질 검증 후 재개 예정’
상태바
독감 백신 무료접종 일시 중단...‘품질 검증 후 재개 예정’
  • 김삼철 기자
  • 승인 2020.09.22 06: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관리청이 청소년과 임신부들의 독감(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일시적으로 중단한다고 밝혔다. 일반 예방접종은 그대로 진행된다. 사진은 22일 오전 수원시내의 한 병원에서 일반 예방접종을 받으러 나온 시민들. (사진=김삼철 기자)

오늘(22)부터 실시 예정이었던 13~18세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이 일시 중단됐다.

질병관리청은 21일 오후 늦게 인플루엔자 계약 공급업체의 유통과정에서 문제점을 발견했다며 독감 예방 접종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문제점이 의심되는 해당 백신은 업체의 유통과정에서 상온에 일시 노출됐던 것으로 알려졌으며, 질청은 품질 검증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전체 대상자에 대한 예방접종을 일시적으로 중단했다.

질병관리청은 해당 업체의 인플루엔자 백신 공급을 즉시 중단하고, 이미 공급된 백신에 대해서는 품질이 검증된 경우 순차적으로 공급을 재개할 계획이다.

식품의약품 안전처에서는 질병관리청으로부터 시험검사를 의뢰받은 인플루엔자 백신에 대해, 품질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판단되는 항목에 대한 시험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 유통과정 상의 문제점이 발견된 백신은 922일부터 인플루엔자 국가 예방접종을 시작하려고 준비한 물량으로, 98일부터 시작된 2회 접종 어린이 대상자에 공급된 백신 물량은 아니라고 질청은 설명했다.

정은경 청장은 “22일부터 시작되는 임신부 및 만 18세 미만 어린이와 기존 2회 접종대상자에 대한 예방접종이 모두 중단됨에 따라 참여 의료기관 및 대상자에게 혼란이 야기되지 않도록 안내하고, 불편을 최소화하겠다현재까지 백신 접종자에 대한 이상반응이 신고된 사례는 없으나, 이상반응 모니터링을 더욱 철저히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평택시민들 뿔"···스타필드 안성, 문 열자마자 “심각한 교통난”
  • 골프장 캐디 성희롱 고객 ‘꼼짝 마’··· “카트에 블랙박스 속속 도입”
  • 이재오 전 특임장관, 이포·여주·강천보 방문···“보 해체는 명백한 국가시설 파괴”
  • 쿠팡 여주물류센터, 강원도 춘천으로 인력 찾아 ‘삼만리’··· ‘일할 사람 없다'
  • ‘술 축제’를 드라이브 스루로 개최한다고···오산시 수제 맥주축제 ‘논란’
  • 하남시, 한강교량 건설 조건부 동의 사실과 달라···곧바로 반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