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신임 당대표·국민의힘 당대표 '첫회동'
상태바
안양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신임 당대표·국민의힘 당대표 '첫회동'
  • 허찬회 기자
  • 승인 2020.09.19 15: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임시 의장 선출 등 공백사태 없애는데 합의..임시회서 코로나19 예산 신속 의결
(사진제공=안양시의회)
안양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당대표로 선출된 안양시의회 이호건 의원(오른쪽)이 첫 행보로 국민의힘 김필여 당대표(왼쪽)와 첫 회동을 갖고 있다. (사진제공=안양시의회)

안양시의회 의장 선거와 관련, 의회의 공백 사태를 없애기 위해 새로 선출된 이호건 의원이 더불어민주당 당대표로 선출된 뒤 첫 행보로 국민의힘 김필여 당대표를 만났다.

19일 안양시의회와 안양 더불어민주당, 국민의힘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 안양지역위원장인 국회위원들은 하루 전인 18일 안양시의회 의장 선거와 관련 공백 사태를 해소하기 위해 이호건 의원을 당대표로 추대했다.

추대된 이호건 당대표는 국민의힘 김필여 당대표를 회동하는 자리에서 "의정활동에 모범이 되는 재선 의원인 김필여 당대표와 함께 의회발전 및 정당발전을 함께 논의할 수 있어서 영광"이라고 말했다.

김필여 당대표도 "정치경험이 많고 합리적인 의원과 마주할 수 있어 좋은 일만 있겠다"며 반갑게 맞이했다.

첫 회동에서 두 당대표는, 앞으로 열릴 임시회에서 코로나19 추경예산안 통과로 안양시민에게 많은 도움이 되도록 하자는데 의견을 모았다. 또 여야 공동 개최 요구로 본회의를 오는 22일 오전 9시에 개최해 임시의장을 선출하는 등 의정공백을 없도록 하겠다고 합의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평택시민들 뿔"···스타필드 안성, 문 열자마자 “심각한 교통난”
  • 골프장 캐디 성희롱 고객 ‘꼼짝 마’··· “카트에 블랙박스 속속 도입”
  • 이재오 전 특임장관, 이포·여주·강천보 방문···“보 해체는 명백한 국가시설 파괴”
  • 여주시민 '대기업 갑질에서 지켜 달라'···경기도청서 1인 시위
  • 쿠팡 여주물류센터, 강원도 춘천으로 인력 찾아 ‘삼만리’··· ‘일할 사람 없다'
  • ‘술 축제’를 드라이브 스루로 개최한다고···오산시 수제 맥주축제 ‘논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