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지선 용인시의원, 응급의료 지원에 관한 조례안 대표발의
상태바
명지선 용인시의원, 응급의료 지원에 관한 조례안 대표발의
  • 허찬회 기자
  • 승인 2020.09.19 15: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지선 의원
명지선 의원

용인시의회는 명지선 의원(더불어민주당·비례대표)이 대표발의한 용인시 응급의료 지원에 관한 조례안이 제247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가결됐다고 19일 밝혔다.

이 조례안은 응급의료에 관한 법률 제13조에 따라 응급의료의 지원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함으로써 응급상황에서 주민의 건강과 생명보호에 기여하고자 제정하게 됐다.

주요 내용으로는 ▲응급상황에 적절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응급의료에 관한 시행계획 수립 ▲법에 따른 심폐소생을 위한 응급장비의 구비의무 대상 시설 등의 자동심장충격기 등 설치 및 관리 ▲응급처치 교육 및 홍보 등이다.

명지선 의원은 "조례의 제정을 통해 자동심장충격기의 설치를 지원하고 응급처치에 필요한 교육 등을 시행할 수 있게 되어 응급상황의 발생 시 더 많은 시민의 생명을 살릴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평택시민들 뿔"···스타필드 안성, 문 열자마자 “심각한 교통난”
  • 골프장 캐디 성희롱 고객 ‘꼼짝 마’··· “카트에 블랙박스 속속 도입”
  • 이재오 전 특임장관, 이포·여주·강천보 방문···“보 해체는 명백한 국가시설 파괴”
  • 여주시민 '대기업 갑질에서 지켜 달라'···경기도청서 1인 시위
  • 쿠팡 여주물류센터, 강원도 춘천으로 인력 찾아 ‘삼만리’··· ‘일할 사람 없다'
  • ‘술 축제’를 드라이브 스루로 개최한다고···오산시 수제 맥주축제 ‘논란’